2017.3.22 수 23:30
 소방, 울산외고
 
> 뉴스 > U매거진 > 일상의 재발견
     
[일상의 재발견 ]벚꽃 명소
이번 주말이 절정이로세
2013년 03월 28일 (목) 21:12:55 김은혜 ryusori3@ulsanpress.net


   
▲ 완연한 봄날씨속에 동구 대왕암공원 산책로를 따라 연분홍빛 '벚꽃', 노란 '개나리', 동백이 활짝 꽃망울을 터트려 상춘객들을 유혹하고 있다. 이번 주말 가족, 연인, 친구와 함께 울산 근교 벚꽃명소에서 특별한 봄을 맞이해보는건 어떨까?

이번주 낮 기온이 섭씨 20도 가까이 오르면서 완연한 봄기운을 선보였다. 덩달아 봄꽃들이 곳곳에서 봇물처럼 망울을 터뜨리기 시작했다. 매화에서 부터 개나리, 벚꽃 , 참꽃 등이 도심과 야산을 장식하고 있다.  형형색색의 봄꽃 중에서도 가장 으뜸은 연분홍 벚꽃이다. '정신의 아름다움'과 '절세미인'을 뜻하는 꽃말처럼 고혹적인 자태로 상춘객들의 마음을 사로잡는다. 올해는 예년보다 높은 기온 탓에 지난해보다 열흘이상 앞서 벚꽃이 피기 시작했다. 여린 벚꽃 사이로 시간이 멈춘 듯한 여유로움을 느낄 수 있는 풍경을  울산에서도 쉽게 만날 수 있다. 이번 주말 연분홍 꽃대궐을 찾아 떠나는게 어떨까.
글=김은혜기자ryusori3@  사진=유은경기자 usyek@

김은혜의 다른기사 보기  
ⓒ 울산신문(http://www.ulsanpres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현대重, 해양플랜트 시장 변화에 '노
현대重 전적 거부 조합원 미운털 박혔
울산 국회의원들 '홍준표 대선 후보
9·12 경주지진 이후 달라진 점
토지분쟁, 지적재조사로 근본적 해결
아파트 공사 소음·진동 인근주민과 마
현대미포조선 다울회, 일일호프 수익금
그럼에도 불구하고
김종훈·윤종오 의원, 특별교부세 8억
시교육청 "북구에 공공도서관 건립 계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편집규약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울산신문의 모든 컨텐츠 및 기사는 지적재산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복사나 전재/배포 등을 금합니다
청소년보호책임자 조희태 / 대표전화 052-273-4300 / 팩스 052-273-3511
Copyright 2006 울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ulsanpres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