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4.24 월 23:30
 소방, 울산외고
 
> 뉴스 > Day+ > 우리가 보는 세상
     
지진 발생시 대처요령 습득을
한혜령 청소년기자(삼산고2)
2016년 08월 03일 (수) 21:18:22 울산신문 webmaster@ulsanpress.net
   

지난달 울산 동구 동쪽 52㎞ 해상에서 규모 5.0의 지진은 최근 발생했던 지진 중 규모가 가장 컸다.
 야간자율학습을 하고 있던 고등학생들은 지진을 느끼고 놀란 마음을 쉽사리 진정시키지 못했다. 그래서 일부 고등학교는 학생들을 조퇴 시키는 조치를 취했다. 학생들뿐만 아니라 울산시민들이 크게 불안해했다.
 지진은 지구 내부의 에너지가 지표로 나와, 땅이 갈라지며 흔들리는 현상이다. 지진 규모에 따라 위험도가 나뉘는데, 이번 지진은 문이 흔들리고 건물 벽에 금이 가는 정도였다. 정도가 더 심해지면 재산 피해는 물론 인명피해까지 발생한다.
 그러므로 우리는 지진에 대비해야 할 필요가 있다.
 집 안에 있을 때는 불을 끄고, 가스밸브를 잠그고 방석 등으로 머리를 보호한 뒤 책상 등의 공간으로 들어가 몸을 보호해야 한다. 해안에서 지진해일 특보가 발령하면 가급적 해안에서 높은 지역이나 먼 곳으로 대피해야 한다.
 우리나라도 더 이상 지진 안전지역이 아니다. 더 큰 규모의 지진이 한반도를 덮칠 가능성도 크다. 지진 발생 시 잘 대처할 수 있도록 대비를 잘 해놓아야 한다.

울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울산신문(http://www.ulsanpres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꽃의 노래
'동북아 오일허브사업' 유일하게 반영
미포조선 장생포공장 소방훈련
"우기 닥치는데 하나도 달라진게 없어
'문재인 지지'울산 시민 1천명 민주
세상멀미
공식선거운동 첫 주말 대선주자 줄줄이
1순위 조선산업 경쟁력 강화·일자리
홍준표, 세번째 울산 방문 문재인·안
"전국구 대통령""보수결집" 초반 표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편집규약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울산신문의 모든 컨텐츠 및 기사는 지적재산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복사나 전재/배포 등을 금합니다
청소년보호책임자 조희태 / 대표전화 052-273-4300 / 팩스 052-273-3511
Copyright 2006 울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ulsanpres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