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3.23 목 23:30
 소방, 울산외고
 
> 뉴스 > 오피니언 > 오늘의 小史
     
1979년 12·12 사태로 전두환·노태우 등 권력 장악
12월 12일 오늘의 小史
2016년 12월 11일 (일) 18:51:04 울산신문 webmaster@ulsanpress.net

전두환을 중심으로 한 신군부 세력이 1979년 오늘 대규모 병력을 동원, 쿠데타를 일으켜 정승화 계엄사령관 등을 강제로 연행했다.

 10월 26일 박정희 대통령이 중앙정보부장 김재규에게 피살되자 군부는 동요했고, 당시 정승화 계엄사령관이 정치군인을 제거하려 한다는 정보를 접한 전두환, 노태우 등은 신변불안을 느끼고 군부내 사조직인 하나회를 중심으로 하극상을 일으켰다.

 12일 밤 신군부세력이 병력을 동원해 정승화 육군참모총장을 강제 연행·구속했으며 국방부 등과 언론을 장악했다. 14일 군수뇌부 인사를 단행,  정국을 장악했다.

울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울산신문(http://www.ulsanpres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현대重 전적 거부 조합원 미운털 박혔
토지분쟁, 지적재조사로 근본적 해결
현대미포조선 다울회, 일일호프 수익금
대선 정국 '울산은 없다'
울산농협, 세일즈 마케팅교육
1
정갑윤, 내달 복당추진에 지역정가 설
동서발전, 中企 발전설비 인력양성 무
울주군 환경미화원은 차 없으면 못하나
"최씨 사익 챙기기 도울 의도 없었다
아산정신, 위기극복의 교훈 삼아야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편집규약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울산신문의 모든 컨텐츠 및 기사는 지적재산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복사나 전재/배포 등을 금합니다
청소년보호책임자 조희태 / 대표전화 052-273-4300 / 팩스 052-273-3511
Copyright 2006 울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ulsanpres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