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5.24 수 15:59
 소방, 울산외고
 
> 뉴스 > 사회
     
울주군, 범죄 온상 빈집 철거 지원 본격화
1억 5천만원 투입 30곳 시범 정비
2017년 05월 18일 (목) 20:36:29 울산신문 webmaster@ulsanpress.net

울산시 울주군이 화재나 붕괴 등 안전사고 위험과 함께 범죄의 온상이 되고 있는 빈집을 정비하기 위해 빈집 철거지원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군은 이번 빈집 철거사업에 앞서 지난 3월말 공포된 '울산시 울주군 빈집 정비 지원 조례 및 시행규칙'을 제정 공포했다.

 조례에서는 1년 이상 방치된 빈집에 대해 소유자가 정비를 원할 경우 건축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대상을 선정하고, 군이 직접 시행하거나 대상자에게 정비 비용을 지원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다.
 군은 지난달 27일 지역 내 빈집 현황조사를 완료했으며, 17일부터 오는 31일까지 2주간 사업 신청 접수를 받고 있다.

 군은 철거를 원하는 빈집 소유자가 구비서류를 첨부해 해당 읍·면사무소에서 접수하면, 현장 확인과 건축위원회 심의를 거쳐 최종 대상자를 선정되면 직접 철거를 시행할 예정이다.
 울주군 관계자는 "올해는 시범적으로 30여개소 정비를 위한 예산 1억 5,000만원을 확보했다"면서 "올 시범 사업을 통해 수요를 파악한 후 예산을 확보해 지속적으로 사업을 시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최성환기자 csh@ulsanpress.net

울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울산신문(http://www.ulsanpres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새내기 임상병리사 업무
울산 하늘에 학이 난다
현대차 '코나'론칭, 노조에 발목
현대重노조 올 임금인상 요구안 15만
신한디아채시티 사전 분양 의혹 수사
울산 56개동 중 30곳 '쇠락' 도
"성주 비행제한 일자 변경 사유 설명
'조선 불황' 1분기 지역 경제 직격
오늘부터 열흘간 300만송이 장미 향
현대重 백형록 노조지부장 단식투쟁 돌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편집규약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울산신문의 모든 컨텐츠 및 기사는 지적재산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복사나 전재/배포 등을 금합니다
청소년보호책임자 조희태 / 대표전화 052-273-4300 / 팩스 052-273-3511
Copyright 2006 울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ulsanpres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