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국제영화제 청년 영화인 최대 2천만원 창작 지원
울산국제영화제 청년 영화인 최대 2천만원 창작 지원
  • 강현주 기자
  • 2021.03.10 20:30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 2억3000만원 예산 투입 20여편 선정
영화 내용·계획에 따라 제작비 차등 지급
울산 배경 촬영시 가점·2배 창작 지원금
4월 19~30일 신청 접수…6월 말 최종발표
울산시는 '2021년 울산국제영화제 영화 제작 지원 사업'을 4월 30일까지 공모한다. 사진은 지난해 출품작이 상영된 극장 전경. 울산시 제공
울산시는 '2021년 울산국제영화제 영화 제작 지원 사업'을 4월 30일까지 공모한다. 사진은 지난해 출품작이 상영된 극장 전경. 울산시 제공

젊은 영화 인재 발굴과 안정적인 창작 여건 제공을 위한 영화 제작 지원 사업이 마련된다. 

 울산시는 '2021년 울산국제영화제 영화 제작 지원 사업'을 4월 30일까지 공모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울산문화재단이 주관하며, 20여 편을 선정해 총 2억 3,000만원을 지원한다.

 공모는 국내 영화 관련 학과 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학생 부문과 울산 시민을 위한 시민 부문으로 나뉜다.

 학생 부문은 장래 영화인을 목표로 하는 전국 영화학도가 대상이다. 울산 내 대학(원)생은 전공과 상관없이 공모에 지원할 수 있다. 제작비는 영화 내용과 제작 계획에 따라 차등 지급한다.

 울산 외 지역을 배경으로 할 경우 최대 1,000만원 이내, 울산을 배경으로 할 경우 심사 가점과 함께 최대 2,000만원 이내 예산을 지원받을 수 있다.

 시민 부문은 신청일 기준으로 주민등록상 울산 시민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다만 울산에서 촬영하는 작품만 지원한다.

 응모를 희망하는 창작자는 울산국제영화제나 울산문화재단 홈페이지에서 촬영 계획서 등 관련 서류를 내려 받아 작성한 뒤 4월 19일부터 30일까지 전자우편으로 신청하면 된다. 

 6월 말 최종 선정되는 작품에는 최대 2,000만원 제작 지원금, 제1회 울산국제영화제 국내 경쟁작 공식 상영 및 초청, 울산 내 촬영작 스틸·메이킹 제작 지원 및 로케이션 협조, 영화제 출품을 위한 디지털 상영본(DCP) 제작 지원 등 다양한 혜택이 주어진다.

 시 관계자는 "어려운 창작 환경에서도 도전을 멈추지 않는 청년 영화인들을 지원하기 위해 사업 예산을 지난해보다 확대했다"며 "전국 영화 학도들과 울산 시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지원 사업에는 총 226편이 신청해 선정된 26편이 울산국제영화제 프레페스티벌에서 상영됐고, 이 중 9편은 울산에서 촬영됐다. 

 사업 공모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전화(070-7715-6995, 052-229-7985) 또는 카카오톡 채널의 울산국제영화제로 문의하면 된다.  강현주기자 uskhj@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