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산 수산물 수입금지·불매운동 벌여야"
"일본산 수산물 수입금지·불매운동 벌여야"
  • 최성환 기자
  • 2021.04.14 19:50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보당 울산시당, 日 오염수 방류 규탄
진보당 울산시당이 14일 오후 울산시청 앞에서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원전 방사능 오염수 방류 결정을 규탄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진보당 울산시당이 14일 오후 울산시청 앞에서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원전 방사능 오염수 방류 결정을 규탄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진보당 울산시당은 14일 오후 울산시청 앞에서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원전 방사능 오염수 방류 규탄 기자회견을 열고 "일본이 저지른 전쟁보다 더 큰 참화를 가져오게 될 것"이라고 강력 비난했다.

진보당 시당은 "삼면이 바다로 둘러싸인 우리나라는 오염수가 들어오는 순간 방사능 오염수에 갇히는 꼴이 된다"며 "앞으로 꼼짝없이 오염된 수산물을 먹을 수밖에 없으며, 그로 인해 우리 국민들의 생명을 위협하게 될 것"이라고 우려했다.

진보당은 이어 "일본 정부는 인류에 엄청난 재앙을 가져울 결정을 하면서 우리나라를 비롯한 주변국과 어떠한 협의도 없었다"며 "기술적으로 처리할 여러 대안이 있음에도 일본은 가장 돈이 적게 드는 방법과 가장 빨리 버릴 수 있는 방법을 택했다"고 질책했다.

진보당은 오염수 방류에 대한 미국의 지지 입장에 대해 "자국의 이익을 위해서라면 언제든 우리 국민의 생명을 담보로 안보동맹과 핵산업동맹을 맺을 수 있다는 것을 똑똑히 보았다"고 비난했다.

진보당은 우리 정부에 대해 "이번 결정으로 피해를 당하는 것은 결국 일본이라는 사실을 알려줘야 한다"면서 "일본산 수산물 수입금지 조치와 함께 국민들은 일본산 수산물 불매운동 등을 통해 우리의 분노를 보여줘야 한다"고 촉구했다.

진보당 시당은 아울러 "오염수 방류 결정은 외교 문제가 아니라 인류의 생명에 관한 문제다"며 "당장 일본에서 수입하는 수산물 중 8개 현 수산물 금지를 넘어 일본 전역의 수산물에 대해 수입 금지 조치하고, 국제해양재판소에 잠정조치 청구 등 강도 높은 대책을 세워야 한다"고 강조했다.  최성환기자 csh995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