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해양 환경장비기업 '일승' 학남공장 확보 생산규모 4배↑
조선해양 환경장비기업 '일승' 학남공장 확보 생산규모 4배↑
  • 김미영 기자
  • 2021.04.21 20:24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지익 일승 대표이사
손지익 일승 대표이사

국내 대표 환경장비 소부장기업인 일승(대표이사 손지익)이 생산 규모 확대를 위한 공장을 추가 확보했다. 

일승은 21일 울주군에 위치한 학남공장에서 '현대중공업파워시스템'과 현판을 진행했다. 

학남공장은 온산공장 대비 4배 큰 규모로 신규 사업 추진 및 현대중공업파워시스템과의 전략적 파트너쉽 강화를 위해 추가로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일승은 조선·해양 환경장비 산업 분야에서 차별화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분뇨처리장치,스크러버,LNG 재기화설비 등 다양한 기자재를 개발 및 생산하는 환경장비 전문 기업으로 현대중공업파워시스템의 생산기지 역할도 담당하고 있다.

일승은 현대중공업파워시스템으로부터 2019년 10월 현대중공업그룹의 신조선에 탑재되는 스크러버를 초도 수주·성공적으로 공급했다. 

제품의 품질과 생산 기술력을 인정받아 지난해 1월 현대중공업파워시스템의 혁신우수협력회사로 선정됐다. 이어 지난해 7월에는 HRSG 제작 협력 의향서를 체결하며 환경장비 사업 아이템을 넓혀가고 있으며, 환경장비 생산확대를 위해 학남공장을 추가로 확보했다. 

학남공장은 현대중공업그룹 및 세진중공업과 인접한 곳에 위치해 영업 및 관리에도 효율적일 것으로 기대된다. 3월에는 학남공장에 배열회수 보일러(HRSG) 제작을 위한 미국기계학회(AMSE) 인증을 획득하며 HRSG 필요한 채비를 마쳤다. 

ASME 인증은 미국기계학회가 수여하는 HRSG 제작 필수 자격요건으로 산업 및 플랜트 분야에서 가장 공신력 있는 자격을 획득함에 따라 지난 3월 지멘스 에너지(Siemens Energy)와 기술제휴를 체결해 본격적인 HRSG 시장 재진입을 추진하는 현대중공업파워시스템의 국내 제작 협력 사업장으로 수주 확대가 예상된다.  김미영기자 lalala409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