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중기청, 글로벌 강소기업 5곳 신규 지정
울산중기청, 글로벌 강소기업 5곳 신규 지정
  • 김미영 기자
  • 2021.05.03 19:36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지방중소벤처기업청(청장 이영숙)은 울산시, 울산경제진흥원과 공동으로 세계시장을 선도해 나갈 유망 중소기업 5개사를 2021년도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지정했다고 밝혔다.

글로벌에코㈜, 엔에이치케미칼㈜, 린노알미늄㈜, ㈜국일인토트, ㈜윤영테크 등이다. 전국에서는 200개사다. 

올해 지정된 글로벌 강소기업은 중앙-지자체-지역혁신기관-금융보증기관의 협력을 통해 향후 4년간 해외마케팅 지원 및 R&D 등 사업참여 우대(중기부, 산업부), 지자체(자율프로그램), 금융기관(금융·보증)의 맞춤형 패키지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울산중기청은 해외마케팅 지원(4년간 2억원 한도) 및 기술개발사업 우대 선정을 통해 해외진출과 신제품 개발을 촉진하고, 울산시는 글로벌 강소기업 전용 프로그램(연 2,000만원)으로 사업화를 지원하며, 민간 금융기관 및 중진공은 융자와 보증을 지원한다.   김미영기자 lalala409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