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구, 코로나 대응 소상공인 살리기 TF 발족
남구, 코로나 대응 소상공인 살리기 TF 발족
  • 정혜원 기자
  • 2021.05.03 20:30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동욱 청장 등 민·관 20여명 구성
업종별 월례회·현장 수시 간담회
구민·전문가 의견 수렴 구정 반영
노상공영주차장 주차료 한시 감면
3일 남구청 회의실에서 열린 '남구 코로나19 위기 대응 민·관 합동 현장 TF팀 발대식'에서 단장인 서동욱 남구청장과 소상공인 대표, 금융·경제 전문가, 관련 공무원 등을 구성된 위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상억기자agg77@
3일 남구청 회의실에서 열린 '남구 코로나19 위기 대응 민·관 합동 현장 TF팀 발대식'에서 단장인 서동욱 남구청장과 소상공인 대표, 금융·경제 전문가, 관련 공무원 등을 구성된 위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상억기자agg77@

울산 남구가 코로나19 여파로 위기에 몰린 소상공인들 살리기에 전면 나서고 있다.
남구는 3일 소상공인들의 부담 경감을 목표로 운영될 '코로나 위기대응 소상공인 살리기 민·관 합동 현장 TF팀'발대식을 열었다.

TF팀은 서동욱 구청장을 단장으로 외식업, 이·미용업, 제과업, 휴게음식업, 옥외광고업, 청년CEO협회 등 소상공인 대표와 금융·경제 전문가, 관련 공무원 등 20여 명으로 구성됐다.

남구는 이날 발대식을 시작으로 지역의 경기가 회복될 때까지 소상공인 업종·단체별 월례회나, 수시로 민생현장을 찾아가는 간담회를 통해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을 듣고 지원할 계획이다.

또 소상공인 지원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구민과 전문가들의 제안을 접수해 구정에 반영하는 등 구민이 체감하는 정책을 펼치기로 했다.

남구는 이를 위해 △점포 경영 컨설팅 △점포 환경개선 △경영안정자금 융자 지원 △청년 지역상생 고용지원 △청년창업 점포 지원 △착한 임대인 재산세 감면 △공유재산 임대료 인하 등 피해지원 △노후간판 교체 등 여러 가지 지역경제 살리기 사업을 계획하고 있다.

더불어 남구는 침체된 지역 상권을 활성화하기 위해 노상공영주차장 주차료 감면 제도화를 추진한다.

남구는 주차장 설치 및 관리 조례 일부 개정안을 지난 4월 28일 입법예고 했다.

개정안에는 관할 노상공영주차장 이용객에 한해 점심시간(11:30~13:30), 저녁시간(17:30~19:30)에 주차하는 차량은 내년 12월 31일까지 한시적으로 주차요금을 면제해주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이 조례안은 오는 18일까지 주민의견 수렴을 거친 뒤 구의회 임시회를 통과하면 공포 뒤 오는 7월 1일부터 시행될 예정이다.

서동욱 남구청장은 "선거 기간 동안 상점가와 전통시장을 돌면서 코로나19 때문에 소상공인들이 힘들게 버티고 있는 것을 피부로 느꼈다. 소상공인의 어려움 해결과 지역경제 살리기에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겠다"면서 "이번 조례 개정안이 의회에서 통과되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과 시민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혜원기자 usjh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