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문동 지역사회보장협, 복지사각지대 발굴 가구 집청소
효문동 지역사회보장협, 복지사각지대 발굴 가구 집청소
  • 김가람 기자
  • 2021.05.06 19:58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구 효문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6일 행복울타리사업으로 식료품 별별꾸러미를 취약계층 20가구에 전달하며 생활실태를 확인했다. 북구 제공
북구 효문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6일 행복울타리사업으로 식료품 별별꾸러미를 취약계층 20가구에 전달하며 생활실태를 확인했다. 북구 제공

울산 북구 효문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6일 연암동 A씨 집을 찾아가 청소 봉사활동을 펼쳤다. 

 A씨는 지난 3월 협의체의 복지사각지대 발굴 활동 때 발굴된 대상자로 고관절 통증 등으로 거동이 불편해 집안 청소를 제대로 할 수 없는 상태였다. 

 이날 협의체 위원들은 집 안 곳곳 쓰레기를 치우고 닦는 등 A씨가 쾌적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도왔다. 

 김순영 협의체 위원장은 "복지사각지대 발굴활동을 통해 찾아낸 대상자에게 직접 도움을 줄 수 있어 보람을 느낀다"며 "앞으로 복지사각지대를 줄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가람기자 kanye218@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