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경제자유구역 비즈니스지구 개발 본격화
울산경제자유구역 비즈니스지구 개발 본격화
  • 강은정 기자
  • 2021.06.10 20:05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경제자유구역 비즈니스지구 개발사업이 본격화한다. 
 
울산경제자유구역청은 10일 울산경제자유구역 비즈니스 지구 개발사업 실시계획을 승인하고 공고했다. 
 
울산경제자유구역 비즈니스지구는 경부고속철도(KTX) 울산역 역세권 일대 총면적 88만 3,415㎡, 총사업비 5,257억원 규모로 2023년 준공을 목표로 추진 중이다.
 
이곳에는 비즈니스 지원을 위한 마이스(MICE)산업 육성과 정주여건 개선을 위해 주거용지, 상업용지, 환승센터, 문화·교육·공원·도로 등의 도시기반시설이 조성될 예정이다.
 
동남권에서 유일하게 경제자유구역 내 전시컨벤션센터가 입지하고 있는 비즈니스 지구는 다양한 비즈니스 미팅과 국제회의, 국제박람회 등을 개최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또한 울산형 마이스(MICE)산업 중심지 육성으로 외국인 투자기업 및 국내기업 유치와 기업 경영활동지원, 외국인 정주여건 개선 등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국가경쟁력 강화에도 큰 몫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롯데울산개발(주)에서 추진 중인 울산역 복합환승센터, 연구개발과 기술사업화 거점 국립대학인 울산과학기술원(UNIST), 하이테크밸리 일반산업단지, 복합특화단지 등 주변지역 개발사업과 연계한 산학연 네트워크 구축으로 울산 비즈니스 지원의 최적지로 육성될 전망이다.
 
조영신 울산경제자유구역청장은 "이번 비즈니스지구의 실시계획을 시작으로, 지구 및 인접지 소재 대학·연구소 등 혁신기관과 기업과의 협력의 산업생태계 구축이 가능해졌다"며 "지속적인 연구개발 지원을 통해 동북아 에너지 허브로의 도약과 지역 경제가 활력을 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강은정기자 uskej@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