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역협회, 내달 1일부터 무역진흥자금 정기융자 금리 최대 0.75%p 인하
무역협회, 내달 1일부터 무역진흥자금 정기융자 금리 최대 0.75%p 인하
  • 김미영 기자
  • 2021.06.20 20:07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무역협회는 다음 달 1일부터 무역진흥자금의 융자금리를 최대 0.75%포인트 내린다고 20일 밝혔다.

코로나19 장기화로 해외 마케팅, 원자재 조달 등 수출 비용이 증가해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의 자금조달을 지원하기 위한 조치다. 

이에 따라 기존에 일괄 2.75%였던 융자금리는 회원사 등급에 따라 실버등급은 2.5%, 골드는 2.25%, 로열은 2.0%로 각각 낮아지게 된다. 융자 신청기준도 전년도수출실적 1,000만 달러 이하에서 2,000만 달러 이하로 더 많은 기업이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완화했다.

협회 관계자는 "금리 인하로 인한 업체당 비용 절감 효과는 평균 450만원 정도 될 것"으로 예상했다. 

무역진흥자금 정기융자는 업체당 최대 3억 원까지 가능하며 융자 기간은 총 3년(2년 거치, 1년 분할상환)이다. 

변경된 금리와 신청기준은 7월 1일 정기융자 신청분부터 적용되며 자세한 내용은 무역협회 홈페이지(www.kita.net)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미영기자 lalala4090@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