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수축구경기장 2층 1만3천여석 교체
문수축구경기장 2층 1만3천여석 교체
  • 강은정 기자
  • 2021.07.21 21:12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01년 개장후 노후화 관람 불편
30억원 투입 12월까지 완공 계획
울산시설공단은 문수축구경기장 2층 노후 관람석과 서포터석, 기자석 등 1만 3,481석에 대한 교체공사 설계용역을 완료하고 하반기 개선공사를 시행한다.
울산시설공단은 문수축구경기장 2층 노후 관람석과 서포터석, 기자석 등 1만 3,481석에 대한 교체공사 설계용역을 완료하고 하반기 개선공사를 시행한다.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이 2층 1만 3,000여 관람석을 새것으로 교체한다. 

 울산시설공단은 문수축구경기장 2층 노후 관람석과 서포터석, 기자석 등 1만3,481석에 대한 교체공사 설계용역을 완료하고 하반기 개선공사를 시행한다고 21일 밝혔다.

 문수축구경기장은 2002년 한일 월드컵 개최를 앞두고 2001년 개장한 이후 울산현대축구단의 홈경기장으로 사용되고 있다. 

 개장 이후 오랜 시간 지나면서 관람석이 파손되거나 노후화돼 이용객들이 불편을 겪어왔다. 이에 따라 울산시설공단은 지상 2층 관람석에 대해 전면 교체공사를 시행한다. 

 공단은 문수축구경기장을 울산현대축구단과 협의해 구단의 상징색(파란색)을 바탕으로 디자인을 선정했다.

 기존 팔걸이가 없는 고정식 관람석(폭 465mm)에서 팔걸이가 있는 접이식 관람석(폭 550mm)으로 의자 폭을 넓혀 이용객의 관람 편의성과 쾌적함을 높이도록 설계했다.

 총사업비 30억원(국비 9억원, 시비 21억원)을 투입해 오는 8월 시설공사와 관람석 구매에 대한 공개경쟁입찰을 통해 사업자를 선정하고 12월까지 교체공사를 완료할 계획이다.

 박순환 이사장은 "울산현대축구단의 홈경기장인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울산 시민들이 쾌적한 환경 속에서 경기를 관람할 수 있도록 사업추진에 만전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강은정기자 uskej@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