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윤석열 8월 입당 안하면 캠프 합류 인사들 제명"
이준석 "윤석열 8월 입당 안하면 캠프 합류 인사들 제명"
  • 조원호 기자
  • 2021.07.29 19:39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합당 문제엔 "만나서 합의해야"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입당시한을 오는 8월로 못 박았다. 만약 기간 내 입당하지 않을 경우 윤 전 총장 캠프에 합류한 당내 인사에 대한 제명조치를 취하겠다고 압박했다.


 이 대표는 29일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서 "윤 전 총장이 입당하겠다는 의지는 계속 확인하고 있다"며 "무조건 8월이라고 생각한다"며 밝혔다.


 윤 전 총장의 광복절 이전 입당 가능성엔 "잘 모르겠다. 예를 들어 사면이 이뤄지지 않으면 15~16일쯤 할 수도 있겠다. 또 며칠 시간을 두고 20~30일에 할 수도 있는 거 아니겠나. 예측이 불가능한 상태"라고 전했다.


 이 대표는 윤 전 총장 캠프에 합류한 국민의힘 인사들을 거론하며 "이번에 당협위원장 일부가 윤 전 총장 전 캠프로 갔다. 당협위원장들이 당 사정을 모르는 것도 아니고 당에서 활동했던 인사들이기 때문에 분명히 윤 전 총장과 상의를 했을 것"이라며 "절차상으로는 선후 관계가 약간 뒤집혀서 소명 과정 중에 있지만, 오히려 8월 입당이 아니면 그분들을 데려간 게 무리수"라고 설명했다.


 이 대표는  "윤 전 총장이 입당하지 않는다면 윤석열 캠프에 합류한 국민의힘 인사들을 싹 징계해야 한다"며 "윤 전 총장이 입당 의지를 계속 밝히고 있고, 아직 이를 신뢰하기 때문에 징계를 안 하는 것이지 원래는 칼 같이 징계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국민의당과의 합당 문제에 대해선 "오해가 있더라도 지도자 간 회담을 통해 해결될 수 있다"며 "(안철수 대표가) 이번 주말이나 다음 주 초 정도라도 저랑 무조건 만나서 합의를 봐야 한다"고 말했다.  서울=조원호기자 gemofday1004@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