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글로벌서비스, 울산 테크노산단에 글로벌디지털센터개소
현대글로벌서비스, 울산 테크노산단에 글로벌디지털센터개소
  • 김미영 기자
  • 2021.07.29 20:23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친환경·스마트 선박 기술 고도화 목표
디지털 제어·전기추진 솔루션 등 수행
울산시 등 민관 협업 미래 조선사업 선도
'현대글로벌서비스㈜  울산 글로벌 디지털센터 개소식'이 29일 울산테크노산업단지에서 열린 가운데 송철호 울산시장, 한영석 현대중공업 사장, 정기선·이기동 현대글로벌서비스 대표, 신현대 현대미포조선 사장, 안광헌 현대중공업 엔진기계사업부 대표, 조영신 울산경제자유구역청장 등 참석 내빈들이 현판 제막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현대중공업그룹 제공
'현대글로벌서비스㈜ 울산 글로벌 디지털센터 개소식'이 29일 울산테크노산업단지에서 열린 가운데 송철호 울산시장, 한영석 현대중공업 사장, 정기선·이기동 현대글로벌서비스 대표, 신현대 현대미포조선 사장, 안광헌 현대중공업 엔진기계사업부 대표, 조영신 울산경제자유구역청장 등 참석 내빈들이 현판 제막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현대중공업그룹 제공

현대중공업그룹의 엔지니어링서비스 전문 계열사인 현대글로벌서비스가 친환경·스마트 선박 기술 고도화 등 미래 조선산업을 이끌 글로벌디지털센터를 설립했다. 

이 시설은 디지털 선박 솔루션 혁신을 수행하는 거점 역할을 맡는다.  

현대글로벌서비스는 29일 울산 남구 테크노산업단지에서 현대중공업 한영석 대표, 현대글로벌서비스 이기동 대표, 정기선 대표, 현대미포조선 신현대 대표, 울산시 송철호 시장, 울산경제자유구역청 조영신 청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글로벌디지털센터(GDC) 개소식을 가졌다.

글로벌디지털센터는 테크노산단 내 약 1,500평 부지에 사무동 품질동, 물류동 등 3개 건물로 구성됐다.

현대글로벌서비스는 글로벌디지털센터에서 친환경 및 디지털 선박 기술 혁신을 목표로 디지털 제어 및 전기추진 솔루션 기술 연구, 제품 설계, 제품 검사 및 출하 등 업무를 수행해나갈 계획이다.

현대중공업 한영석 사장은 "현대글로벌서비스는 미래의 조선산업에서 핵심적인 경쟁 요소가 될 디지털제어 및 전기추진 분야에서 그룹의 중추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며 "이번에 개소한 글로벌디지털센터를 중심으로 현대중공업그룹과 울산시가 상호 협력해 미래조선사업을 이끌어 나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현대글로벌서비스는 글로벌디지털센터를 기반으로 미래 조선산업의 핵심인 디지털제어 및 전기추진 사업 선도를 목표로 하고 있다. 

또 울산시-현대글로벌서비스-현대중공업·현대미포조선 등의 기관은 적극적이고 공고한 협업을 통하여 한 단계 도약하는 조선 산업을 만들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 글로벌디지털센터 개소식에 참석한 송철호 울산시장은 고 정주영 회장이 세계적인 선박컨설턴트 롱바텀 회장의 신뢰를 얻어낸 '500원 구권 지폐' 속 거북선 일화와 의미를 언급하며 직접 입수한 500원권 구권 지폐를 현대글로벌서비스가 제2의 현대중공업으로 거듭나기를 기원하면서 정기선 대표에게 전달해 눈길을 끌었다.

송 시장은 "울산의 향후 100년 경제를 이끌어 갈 매우 중요한 경제 전략 기지인 테크노산업단지에서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며 세계 미래조선해양산업의 패권기업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울산시와 시민 모두가 전폭적으로 응원하고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미영기자 lalala4090@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