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은행, 인공지능 OCR 기반 담보평가 심사프로세스 자동화
경남은행, 인공지능 OCR 기반 담보평가 심사프로세스 자동화
  • 김미영 기자
  • 2021.08.04 20:01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NK경남은행이 담보평가 심사업무 자동화를 위한 '인공지능 OCR기반 담보평가 통합관리체계'를 확대 구축했다.

BNK경남은행(은행장 최홍영)은 지난해 '인공지능 OCR(Optical Character Recognition, 광학문자인식) 기반 신용평가 통합관리체계' 구축에 이어 은행권 최초로 '인공지능 OCR기반 담보평가 통합관리체계'까지 성공적으로 확대 구축했다고 4일 밝혔다.

인공지능 OCR기반 담보평가 통합관리체계는 딥러닝 방식이 적용된 인공지능 OCR시스템과 문자를 빛으로 판독하는 솔루션을 접목한 담보평가 심사업무 자동화 프로세스다.

BNK경남은행은 삼성SDS·유비시스와 협력해 지난 3월 담보평가 심사업무의 OCR기반 자동화 확대 구축에 나선지 4개월만에 인공지능 OCR 기반 담보평가 통합관리체계 구축을 마쳤다.

이번 관리체계의 확대 구축에 따라 직접 입력해야 했던 담보 관련 데이터를 OCR로 판독·디지털화해 업무 효율성이 획기적으로 개선될 전망이다.

경남은행은 향후에도 급여이체 일괄입금 자동화, 법원문서 OCR 업무처리 등 인공지능 기술과 프로세스 혁신을 융합한 디지털화와 자동화를 지속 추진할 계획이다.  김미영기자 lalala4090@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