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주소방서, 발코니형 비상구 안전점검
울주소방서, 발코니형 비상구 안전점검
  • 전우수 기자
  • 2021.08.05 20:08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 울주소방서는 8월 다중이용업소 발코니형 비상구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울주소방서 제공
울산 울주소방서는 8월 다중이용업소 발코니형 비상구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울주소방서 제공

울산 울주소방서(서장 정호영)는 8월 다중이용업소 발코니형 비상구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조사는 작년 8월 울산에서 폐업 후 방치된 발코니형 비상구가 붕괴돼 2명이 중상을 입는 사례 등 지속적인 비상구 추락사고가 발생함에 따라, 이와 유사한 사고의 발생을 예방하기 위해 울주군 소재 다중이용업소 중 발코니형 비상구에 대한 추락 방지 안전 점검을 실시한다.


 발코니형 비상구가 설치된 다중이용업소 151개소 중 10%를 표본으로 선정해 발코니의 용접·부식 상태 조사, 난간이나 지지대의 안전 여부를 확인하고, 위험이 있는 발코니에 대한 조치명령을 실시하고, 사고예방 교육을 진행 할 예정이다.


 정호영 소방서장은 "다중이용업소의 특성상 불특정 다수가 출입하기 때문에 평소 철저한 안전관리를 통한 사고예방이 가장 중요하다"며 "관계인은 비상구 안전시설에 대한 유지·관리를 철저히 해달라"고 당부했다.  전우수기자 jeusda@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