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현대차, 추석맞이 지역사랑 'H-불빛나눔'
【AD】 현대차, 추석맞이 지역사랑 'H-불빛나눔'
  • 울산신문
  • 2021.09.16 19:11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현대자동차 노사는 중구 동천체육관에서 민족 대명절인 추석을 맞이해 지역사랑 'H-불빛나눔' 사회공헌기금 8,500만원을 울산시자원봉사센터에 기탁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송철호 울산시장, 하언태 현대자동차 사장, 이상수 금속노조 현대차 노조 지부장, 김문식 울산광역시자원봉사센터 이사장 등이 참석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현대자동차 제공

현대자동차 노사가 민족 최대명절인 추석을 맞이해 지역사랑 나눔 행사를 열었다.
 
현대자동차 노사는 16일 중구 동천체육관에서 'H-불빛나눔' 사회공헌기금 전달식을 갖고, 사회공헌기금 8,500만원을 울산시자원봉사센터에 기탁했다. 전달식에는 송철호 울산시장, 하언태 현대자동차 사장, 이상수 금속노조 현대차 노조 지부장, 김문식 울산광역시자원봉사센터 이사장 등이 참석했다.
 
'H-불빛나눔'은 울산 시민의 안전을 위해 헌신하고 있는 울산지역 구군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 5개소 근무자 230여 명과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독거 어르신 및 저소득가정 500세대를 대상으로 추석선물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현대자동차 노사 대표는 이날 사회공헌기금 전달식에 이어 코로나19 중구예방접종센터를 방문, 근무자를 격려하고 추석선물을 전달했다.
 
송철호 울산시장은 "기업의 나눔과 자원봉사는 보름달의 풍성한 기운과 함께 긍정의 에너지가 되어 코로나 위기를 극복하고 더불어 살아가는 우리 공동체에 큰 힘이 된다"고 말했다.
 
이번에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에 배달한 추석선물 꾸러미는 현대자동차 임직원 봉사자 100여 가족이 직접 만든 하바리움(원예소품) 무드등과 저주파온열목마사지기 등으로 만들었고, 500세대 저소득가정에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전달한 추석선물 꾸러미는 홍삼엑기스, 양말세트, 바디워시 등으로 구성했다. 특히 500세대 중 주거환경이 열악한 60세대에 대해서는 현대자동차 평일봉사단 도배기술팀이 만든 하바리움 무드등을 전달한데 이어, 노후 된 전기시설과 설비에 대해 안전 점검을 실시하고 교체했다. 추석선물 꾸러미 포장은 현대자동차 봉사자 150여명이 참여했다.
 
이와 함께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임직원들은 총 64억 6,000만원 상당의 온누리상품권을 구매해 지역 전통시장 활성화에도 힘을 보탰다.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전통시장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회사에서 지급되는 추석 선물 중 일부를 온누리상품권으로 신청, 코로나19로 피해가 큰 지역 전통시장 기 살리기에 나선 것이다. 아울러 울산공장은 결연 사회복지시설 41개소에 추석 선물비 3,100만원을 추가 지원했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모두가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지만추석명절 만큼은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근무자,독거 어르신, 저소득가정, 지역전통시장 소상공인 모두 풍성한 한가위를 보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자료제공=현대자동차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