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중공업, SLBM 탑재 3000톤급 '신채호함' 공개
현대중공업, SLBM 탑재 3000톤급 '신채호함' 공개
  • 김미영 기자
  • 2021.09.28 20:27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중공업이 대한민국 해군의 세 번째 3,000톤급 최신예 잠수함을 진수했다.

현대중공업은 28일 울산 본사에서 현대중공업 한영석 사장, 남상훈 특수선사업본부장과 부석종 해군참모총장, 방위사업청 전용규 한국형잠수함사업단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장보고-Ⅲ급(Batch-Ⅰ) 3번함'의 진수식을 가졌다.

신채호함으로 명명된 이 잠수함은 길이 83.5m, 폭 9.6m 규모로 총 50여명의 승조원이 탑승하며, 배수량이 1,800톤급인 장보고-Ⅱ 잠수함보다 2배 가까이 늘어난 것이 특징이다.

또한 공기불요(空氣不要) 추진체계(AIP)와 고성능 연료전지를 적용, 최대 잠항기간을 2주에서 20여일로 늘렸고, 어뢰, 기뢰는 물론 이달 초 발사에 성공한 SLBM(잠수함발사 탄도미사일)을 탑재하는 등 뛰어난 작전 수행능력을 보유하고 있다. 김미영기자 (현대중공업 사진 제공)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