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현대 제작 다큐 15일 6~7화 공개
울산현대 제작 다큐 15일 6~7화 공개
  • 조홍래 기자
  • 2021.10.13 19:13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후 4시 구단 유튜브 통해
ACL 최다 연승 스토리 소개
왓챠서 '푸른 파도' 확장판도
울산현대가 오늘 15일 오후 4시 자체 제작 다큐멘터리 '푸른 파도 에피소드 6, 7화'를 구단 유튜브를 통해 공개한다.
울산현대가 오늘 15일 오후 4시 자체 제작 다큐멘터리 '푸른 파도 에피소드 6, 7화'를 구단 유튜브를 통해 공개한다.

울산현대가 오늘 15일 오후 4시 자체 제작 다큐멘터리 '푸른 파도 에피소드 6, 7화'를 구단 유튜브를 통해 공개한다.


 울산의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될 이번 파트는 지난 6월 태국에서 열린 AFC 챔피언스리그(이하 ACL) 이야기와 시즌 중반 우승을 위해 달려가는 선수단의 진솔한 모습을 기록했다.


 특히, 이번 파트에서는 2005년 울산의 리그 우승을 함께한 이천수 위원장, 현영민 해설 위원, 김현석 울산대학교 축구부 감독 그리고 2012년 울산의 첫 ACL 우승을 이끈 수원FC 김호곤 단장의 인터뷰를 담아 흥미 요소를 배가시켰다. 나아가 이번 에피소드에서는 선수들이 생활하는 클럽하우스 방과 라커룸 그리고 경기 후 퇴근길을 공개하며 다시 한번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킬 예정이다.


 '똑같은 파도는 오지 않는다'라는 제목으로 공개될 여섯 번째 에피소드는 코로나19로 인해 다소 열약한 조건에서도 ACL 최다 연승 기록인 15연승을 달성한 울산 선수단의 비하인드 스토리와 태국 현지에서 합류한 군 전역 선수들의 이야기를 고스란히 담았다.


 '울산다움'이라는 부제로 공개될 에피소드 7에는 그동안 울산과 함께 해온 팬들뿐만 아니라 울산의 세 번째 리그 우승과 ACL 우승을 위해 진실된 조언을 건네줄 울산 선배들의 인터뷰를 더해 다큐멘터리에 볼거리를 더했다.


 울산 부주장 원두재는 "선수들도 푸른 파도를 즐겨 보고 있다. 선수들의 생각 그리고 하고 싶은 말을 다큐멘터리라는 새로운 방식으로 전할 수 있어 좋다. 또 최근 푸른 파도가 왓챠에 확장판으로 게시되고 있어 새로 추가된 장면을 찾아보는 재미도 쏠쏠해 리그 휴식기 동안 울산현대를 그리워하실 팬분들에게 추천드리고 싶다"고 전했다.  조홍래기자 starwars0607@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