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농협, 22번째 사랑의 집수리
울산 농협, 22번째 사랑의 집수리
  • 김미영 기자
  • 2021.10.26 19:54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쌀·겨울이불 등 주민 지원도
울산농협 사랑나눔봉사단은 26일 동구 일산동의 복지 사각지대 가구를 대상으로 22번째 사랑의 집수리 사업을 실시했다. 울산 농협 제공
울산농협 사랑나눔봉사단은 26일 동구 일산동의 복지 사각지대 가구를 대상으로 22번째 사랑의 집수리 사업을 실시했다. 울산 농협 제공

울산농협 사랑나눔봉사단(단장 최정훈)은 26일 22번째 사랑의 집수리 사업을 실시했다.

이날 동구 일산동의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한 가구에서 집 고치기 활동과 함께 동시에 해당 주택 거주민에게 농협 쌀과 겨울을 날 이불 등 생필품을 전달했다.

행사에는 정천석 동구청장과 황석웅 농협은행 울산영업본부장, 김명일 울산생명총국장, 김진근 울산농협 노조위원장, 이상근 농협은행 동울산지점장 등이 참석했다.

울산농협 사랑나눔봉사단은 '나누는 기쁨, 행복한 동행, 아름다운 울산'이라는 캐치프레이즈로 2013년 발족, 매월 직원들의 일정 급여액을 적립해 소외계층에 성금, 구호품을 전달하고 각종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집수리는 사랑나눔봉사단의 대표사업으로 매년 봉사단 기금을 사용, 지자체 추천을 받아 집 고치기와 환경정비 활동을 한다.  김미영기자 lalala4090@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