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시, 도시경관 공공디자인 사업 박차
밀양시, 도시경관 공공디자인 사업 박차
  • 이수천 기자
  • 2021.11.29 19:58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후주택→문화예술마을 탈바꿈
우수경관 건출물 발굴·시상 등
주민 참여·소통 지역 활력 제고
밀양시의 매력 있는 첫 인상 조성과 글로벌 역사, 문화도시 도약을 위해 주요 진입 관문의 경관 개선 사업을 시행 중이다. 밀양시 제공
밀양시의 매력 있는 첫 인상 조성과 글로벌 역사, 문화도시 도약을 위해 주요 진입 관문의 경관 개선 사업을 시행 중이다. 밀양시 제공

밀양시의 도시경관과 공공디자인 개선을 위한 움직임이 심상치가 않다. 
 
밀양관아지 주변 내일5통은 역사와 문화가 어우러진 문화예술마을로 탈바꿈, 소외된 가곡2통은 이웃과 소통하는 안전한 마을로 거듭나 주민들의 호응이 아주 높다.
 
29일 시에 따르면 도심 곳곳의 삭막한 콘크리트 구조물에 밀양의 문화유산을 녹여내 지역 환경과의 조화 속에서 품격 있는 도시경관이 조성될 수 있도록 10여 년 전부터 도시경관과 공공디자인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 내일5통, 도심 관광코스
노후 주택과 정비되지 않은 경관으로 낙후됐던 내일5통이 지역주민의 참여 속에 수려한 역사문화 자원과 경사지 조망권을 활용한 경관디자인사업 시행으로 밀양의 대표적인 도심 관광코스로 자리매김했다. 
 
장기간 방치돼 우범화된 내일배수지가 공원으로 재탄생한 달빛쌈지공원은 지역주민 뿐만 아니라, 인근 도시의 관광객도 찾는 핫플레이스로 '전국 일몰명소 TOP4'에 소개되기도 했다.

범죄로부터 취약한 가곡2통을 안전마을로 만들기 위해 셉테드(CPTED: 범죄예방 환경디자인) 전문기관인 부산디자인진흥원과 밀양경찰서, 지역주민과 힘을 합쳐 셉테드 기법을 적용한 안심골목길 조성사업 완료 후 지역주민들의 만족도가 아주 높았다. 밀양시 제공

# 가곡2통, 안전한마을
시는 범죄로부터 취약한 가곡2통을 안전마을로 만들기 위해 셉테드(CPTED 범죄예방 환경디자인) 전문기관인 부산디자인진흥원과 밀양경찰서, 지역주민과 힘을 합쳐 셉테드 기법을 적용한 안심골목길 조성사업 완료 후 지역주민들의 만족도가 아주 높았다.
 
행정복지센터, 관할 파출소와 함께 실버순찰대를 구성해 주기적으로 순찰을 시행하고 안전한 마을을 만들고자 하는 주민들의 열정과 의지가 컸다. 가곡2통에 이어 올해는 최근 외국인 폭행사건이 잦은 밀양시외버스터미널 주변에 범죄예방 환경디자인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밀양시는 교통약자인 어린이의 보행안전 문제를 해결하고 사람을 배려한 디자인 도시를 구현하기 위해 초등학교 안심통학로 유니버설디자인 시범사업을 시행 중이다. 밀양시 제공

 

# 초등학교 안심통학로
밀양시는 교통약자인 어린이의 보행안전 문제를 해결하고 사람을 배려한 디자인 도시를 구현하기 위해 초등학교 안심통학로 유니버설디자인 시범사업을 시행 중이다. 보행자 중심의 통학로 환경 개선에 초점을 두어 밀양초, 미리벌초 2개소에 사업을 시행 중이며 올해 12월 완료 예정이다. 

# 주요 진입 관문 상징물 설치
또한 밀양시의 매력 있는 첫 인상 조성과 글로벌 역사, 문화도시 도약을 위해 주요 진입 관문의 경관 개선 사업을 시행, 진입관문 3개소(남밀양IC, 수산교차로, 밀양역 진입부)에 '밀양 3대 신비' '밀양아리랑' 등 밀양을 표현하는 상징물 설치를 완료하고 남밀양 IC의 밀양 3대 신비 조형물과 수산교차로의 밀양아리랑 조형물은 연내 완료 예정이다.
 
이같은 노력의 결과로 '2020 대한민국 국토대전'에서 생활밀착형 공공디자인 부문 최우수에 밀양시가 선정돼 국토교통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시민이 참여한 경관디자인사업에 대한 호응에 힘입어 올해부터 밀양시는 지역 정체성을 살리는 경관정책 수립에도 힘쓰고 있다. 밀양시 제공

밀양시는 지역 정체성을 살리는 경관정책 수립에도 힘쓰고 있다. 올해 5월부터 격년으로 우수경관 건축물을 발굴, 시상하고 있다.
 
건축디자인 개선과 품격 있는 건축문화를 정착해 밀양의 가치를 높이기 위해 민간건축물을 대상으로 '밀양시 건축경관상'을 시행, 주민이 주도하는 지속적이고 특색 있는 마을경관 형성을 위해 경관협정 사업을 처음으로 시행하고 있다.
 
공공디자인을 통해 해천문화공원과 해천루 복합문화시설을 '관광-문화예술-공감-쉼'이라는 4가지 테마로 디자인한 '공감디자인 프로젝트 '도심사색, 해천'을 기획해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는 '2021 공공디자인으로 행복한 공간만들기'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돼 내년 12월에 완료 예정이다.
 
밀양시 관계자는 “밀양은 수려한 자연경관과 풍부한 문화유산을 가진 도시다. 밀양만의 특색 있는 많은 문화유산들이 시간이 흘러도 더 가치 있게 빛날 수 있도록 아름다운 도심 경관을 조성해 나가겠다"며“역사와 문화가 조화되는 품격 있는 도시경관 조성으로 지역이 활력을 되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수천기자 news8582@ulsanpress.net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