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중가요계 저작권료 불공정 문제 해결을"
“대중가요계 저작권료 불공정 문제 해결을"
  • 조원호 기자
  • 2021.11.29 20:35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채익 의원, 개선방안 논의
국민의힘 이채익 의원(울산 남구갑)은 29일 국회 의원회관 제1소회의실에서 열린 'K-POP 발전을 위한 바람직한 방향은?' 토론회에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채익 의원실 제공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장 국민의힘 이채익 의원(울산 남구갑)은 29일 국회 의원회관 제1소회의실에서 열린 'K-POP 발전을 위한 바람직한 방향은?' 토론회(주최 더불어민주당 정청래 의원)에 참석했다고 밝혔다.
 
이날 토론회는 대중가요계 수익 분배와 관련해 정작 흥행의 주역인 가수들은 전체 매출액의 6%도 되지 않는 수익을 가져가는 불공정한 현실을 돌아보고 이를 개선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열렸다.
 
특히, 대중가요계의 건강한 발전과 저작권료 분배율 문제 해결을 위해 가수를 대표하여 대한가수협회의 이자연 회장을 비롯해 가수 남진, 서수남, 정훈희, 조항조, 박상민 등이 참석했다.
 
이 의원은 현장 축사를 통해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장으로 취임한 후 대중가요계 저작권료 불공정 분배 문제에 대해 알게 되었다"며 "그동안 이런 부분을 챙기지 못해 안타깝고 아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오늘 이 자리를 통해 대중가요계 저작권료 분배율 문제를 심도 깊은 논의를 통해 해결해나가는 첫 걸음이자 케이팝 발전을 위한 바람직한 방향을 모색하는 지혜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 위원장은 한국 대중가요 자료들의 보존과 관리 필요성을 언급하기도 했다. 그는 "케이팝이 전세계적으로 위상을 떨치고 있는데 정작 케이팝의 뿌리인 대중가요사를 보존하고 관리하는 일에는 우리가 관심 갖고 있지 못하다"며 "동료위원님들과 상의해서 제도적 법적 지원 방안을 마련해 나가는데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토론회를 주최한 정청래 국회의원은 토론회에 참석한 이 위원장에게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이채익 위원장님이 직접 토론회에 참석해주셔서 큰 힘이 됐다"며 고마움을 표하기도 했다. 서울=조원호기자 gemofday1004@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제20대 대통령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관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중앙선거관리위원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