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주군, 이동노동자 쉼터 구영공영주차장 내 개소
울주군, 이동노동자 쉼터 구영공영주차장 내 개소
  • 전우수 기자
  • 2021.12.02 20:25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4월 30일까지 울산지역 첫 운영
울산에서는 처음으로 이동노동자 쉼터가 문을 열었다. 울주군은 2일 범서읍 소재 구영공영주차장 내에 울주군 이동노동자 쉼터를 조성하고 개소식을 개최했다.
울산에서는 처음으로 이동노동자 쉼터가 문을 열었다. 울주군은 2일 범서읍 소재 구영공영주차장 내에 울주군 이동노동자 쉼터를 조성하고 개소식을 개최했다.

울산에서는 처음으로 이동노동자 쉼터가 문을 열었다.

울주군은 2일 범서읍 소재 구영공영주차장 내에 울주군 이동노동자 쉼터를 조성하고 개소식을 개최했다.

울주군 이동노동자 쉼터는 대리운전기사, 택배기사, 퀵서비스 기사 등 이동노동자들의 쉼터로 사용될 공간으로 혹한기에 대비해 지난 11월 29일부터 운영을 시작했으며, 내년 4월 30일까지 오후 4시부터 다음달 오전 4시까지 운영할 예정이다.

울주군 이동노동자 쉼터는 울산에서는 처음으로 시행되는 것으로 타 지역에서 실시 중인 이동노동자 쉼터와는 규모면에서 차이를 보이고 있지만 난방시설과 휴대폰 충전기, TV, 정수기, 소파 등이 설치돼 비바람을 피할 최소한의 공간도 없었던 열악한 이동노동자들의 근로환경 개선에 작은 출발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선호 군수는 "노동이 더 존중받는 사회가 될 수 있도록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이동노동자들의 근로환경 개선과 복지향상을 위해 정책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우수기자 jeusda@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제20대 대통령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관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중앙선거관리위원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