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운세] 2021년 12월 6일(음력 11월 3일)
[오늘 운세] 2021년 12월 6일(음력 11월 3일)
  • 울산신문
  • 2021.12.05 17:52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子= 남들에게 휘둘리지 말고 뚜렷한 주관이 필요하다. 48년생 교섭은 적극적으로 추진하라. 60년생 자만심을 버리니 복록이 따를 듯. 72년생 평범한 생활을 꿈꾸고 있다. 84년생 이성친구와는 동상이몽. 96년생 우선 식구들을 선택하라. 
丑= 지금도 충분하다. 무리하게 일을 벌이지 마라. 49년생 나는 즐겁지만 친구는 고통스럽다. 61년생 어쨌든 즐거운 하루다. 73년생 기분 좋게 시작했다가 저조하게 끝난다. 85년생 학문적 성과가 크다. 97년생 선대의 은덕에 감읍한다. 
寅= 화려함과 썰렁함이 희비가 교차한다. 50년생 숨길 것이 없다면서 왜 피하지. 62년생 상대의 뻔뻔스러움에 화가 치민다. 74년생 갚지도 않고 또 빌려달라고 한다. 86년생 강단 있게 일을 처리한다. 98년생 상심하면 마음의 병이 생기니 웃어 넘기라.
卯= 봉으로 여기는 자에겐 톡톡히 망신을 주라. 51년생 재건축 아파트에 투자하니 짭짤하겠다. 63년생 한다고 했지만 상대는 불만이다. 75년생 친구에게 좀 너무한 것 같다. 87년생 열심히 공부해도 결과는 쑥스럽군. 99년생 미리 내 몫을 챙기지 않아도 되리라. 
辰= 자신감은 얻지만 자존심을 상처받는다. 52년생 블루칩 역시 재미가 좋군. 64년생 상사의 호통에도 고집을 꺾지 않는다. 76년생 실무자의 입장에서 열받는다. 88년생 가히 문무를 겸비했다. 2000년생 가족으로 인한 경사 운이 따른다.
巳= 겉은 유순하고 안은 견실하니 안정되겠다. 53년생 두드리면 열린다. 65년생 밑지는 장사를 하고 있다. 77년생 뇌물을 건네거나 받는 유혹이 있다. 89년생 착실한 노력을 거듭하고 있다. 2001년생 고통은 그것뿐이 아니니 긴장하라. 
午= 점차 큰 나무로 자라니 점진적으로 도약한다. 42년생 강경책보다는 온건책이 유리하다. 54년생 수입이 점점 증가한다. 66년생 멀티 오르가슴에 도달한다. 78년생 좋은 상대를 소개받겠다. 90년생 고민이 깨끗이 해결될 것이라.
未= 인생은 즐겁고 곪지 않으니 무얼 더 바라겠는가. 43년생 불필요한 금전 지출이 있다. 55년생 새로운 사업에 착수하면 순조롭다. 67년생 많이 달라졌다는 소리를 듣는다. 79년생 확실하게 변모한다. 91년생 나의 잘못을 솔직히 시인하라. 
申= 짙은 눈썹을 심었다니 박력 만점이다. 44년생 건강하므로 사소한 병은 쉽게 회복. 56년생 확장보다는 내부관리에 충실하라. 68년생 징크스에서 벗어난다. 80년생 극히 정상이니 콤플렉스에서 벗어나라. 92년생 그것은 한낱 흘러간 구름이라. 
酉= 프로선수에게도 신체적 핸디캡이 있다. 45년생 도로아미타불이군. 57년생 교만과 나태에 빠질 때가 아니다. 정신 차려라. 69년생 하는 일 방향을 잘못 잡고 있다. 81년생 체력 소모가 심하다. 93년생 가화 만사성 이것이 진리다. 
戌= 길을 잘못 들면 앞서 나가봐야 도로 제자리다. 46년생 노장은 조용히 사라지지 않는다. 58년생 생각이 많으니 편두통에 시달릴 수. 70년생 욕심은 나지만 주저하게 된다. 82년생 사욕을 버리니 다 잘 된다. 94년생 어렵게 생각 말라 풀릴 것이니.
亥= 혼자 감당하기엔 벅차니 여럿이 협력하라. 47년생 오래된 병세가 호전된다. 59년생 알아주지 않는다고 화를 낼 필요까지야. 71년생 성과의 비평에 자존심 상할 듯. 83년생 때론 자기 PR도 필요하지. 95년생 내 것이 아니므로 빨리 건네주라.

자료제공=도혜철학원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