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운세] 2022년 3월 5일(음력 2월 3일)
[내일 운세] 2022년 3월 5일(음력 2월 3일)
  • 울산신문
  • 2022.03.03 16:39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子= 이 정도면 욕심은 삼가라. 48년생 짜증 나는 일이 생기겠다 60년생 뜻밖의 일이나 원행수가 있겠다.. 72년생 오해를 받지 않도록 행동을 분명히 해라. 84년생 이번 기회를 이용해 능력을 인정받아라. 96년생 자손의 효도를 받고 즐거워하리라.
丑= 건전한 생각을 갖고 임해라. 49년생 돈보다 명예를 중시하겠다. 61년생 어느 정도의 금전 지출은 감수해야 하겠다. 73년생 욕심을 접어라. 심신을 빈약하게 할 뿐이다. 85년생 상대의 충고에 아니꼽다 말고 시정해라. 97년생 혈압 주의, 스스로 조심하라.
寅= 충고를 받아들여라. 50년생 본의 아니게 금전 지출이 생긴다. 62년생 손에 대는 일마다 손해는 없다. 74년생 투자금액은 적으면서 큰 이득을 바라지 마라. 86년생 집안에 작은 근심이 사라진다. 98년생 내가 뿌린 씨이니 내가 거둬야 하리라.
卯= 새 일을 시작해도 좋겠다. 51년생 매매 거래에 적극성을 보여라. 63년생 노력의 대가와 기회가 오는 시기다. 75년생 도장이나 통장관리에 주의가 요구된다. 87년생 가계부 작성으로 쓸데없는 낭비를 없애라. 99년생 횡재 수, 그러나 요행은 금물이다.
辰= 조급한 마음을 접어라. 52년생 내가 설치면 자식들이 괴롭다. 64년생 도움이 따르지만 큰 도움은 안 된다. 76년생 자리 이동으로 새로운 동료를 만나겠다. 88년생 궁하고 어려울수록 절약할 때다. 2000년생 재산에 미련을 가지지 말 것이라.
巳=참고 견디면 좋은 소식이 온다. 53년생 내실에 최선을 다해라. 65년생 도둑보다 사기가 무서우니 한쪽에 치우치면 안된다. 77년생 안전사고가 두려우니 서두르지 마라. 89년생 자칫 거만하게 굴다 망신당할까 두렵다. 2001년생 친구의 말을 귀담아들으라.
午= 천에 옮길 때다. 54년생 다소 안정되고 순조로운 출발을 본다. 66년생 금전적 손실보다 인간적 배신감이 더 크다. 78년생 일에 대한 오해를 사지 않도록 조심. 90년생 이성 교제에 청신호. 2002년생 거래에 몇 가지 조건이 붙는다.
未= 원만한 해결을 본다. 43년생 상대가 먼저 실속을 차린다. 55년생 투자에 좋은 날이나 무리는 피해라. 67년생 업무량이 폭주해 심신에 스트레스가 예상된다. 79년생 노력이 중요하지 앞서려고 마라. 91년생 솔직하게 털어놓고 협조를 구하라.
申= 꼭 1등만을 고집 마라. 44년생 적극성을 보이면 해결된다. 56년생 중책이 맡겨져도 능력 발휘한다. 68년생 다소 짜증이 나고 의욕이 떨어지겠다. 80년생 노력 이상의 성과를 보는 날이다. 92년생 형편대로 사는 것이 가장 좋으리라.
酉= 양보해 우애를 돈독히 해라. 45년생 이것이다 싶으면 추진해라. 57년생 소개나 중개로 뜻밖의 이득이 있겠다. 69년생 더 이상 무사안일주의는 통하지 않음을 알아라. 81년생 협력자의 도움이 큰 힘이 된다. 93년생 이것도 복이려니 생각하라.
戌= 잔꾀나 요령은 삼가라. 46년생 의욕이 떨어지고 피곤하다. 58년생 잡념은 거두고 하던 일에 매진해라. 70년생 상대와의 대립에 상상을 초월해 골이 깊어진다. 82년생 최고 나약한 부분에 보강이 필요하다. 94년생 속는 셈 치고 건네주라.
亥= 근면 성실하게 임해라. 47년생 과하면 심적으로 고되다. 59년생 아랫사람으로 인해 보람된 하루다. 71년생 부부간하는 충고를 애정표현으로 받아들여라. 83년생 갈등은 시간을 끌지 말고 즉시 풀어라. 95년생 친구와 다툼이 생기게 된다.

자료제공=도혜철학원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