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일권 양산시장 후보 후원회장에 김두관
김일권 양산시장 후보 후원회장에 김두관
  • 이수천 기자
  • 2022.05.17 16:50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0년 지방선거부터 인연
웅상 표심 집결 효과 등 기대
김두관 국회의원
김두관 국회의원

더불어민주당 김두관 국회의원 (양산 을)이 제8회 동시지방선거 더불어민주당 양산시장후보로 나선 김일권 현 양산시장의 후원회장에 이름을 올렸다. 

김 후보와 김두관 의원의 정치적 인연은 지난 2010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2010년 제5회 동시지방선거 당시 김두관 의원은 무소속 경남도지사로, 김일권 시장은 무소속 양산시장으로 각각 출마하면서 서로의 오래된 인연이 시작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후 김일권 양산시장이 있는 양산으로 중앙당의 요청에 의해 김두관 의원이 지역구를 옮기면서 두 정치인의 인연은 양산에서도 이어졌다.

지난 21대 총선에서 양산 을 지역구에서 당선된 김두관 의원은 김 시장과 함께 '광역철도 웅상선 사전타당성 조사' '물금역 KTX 정차 추진' 등을 위해 지역구와 서울을 함께 오가며 정책 반영을 위해 힘써왔던 것으로 알려져 있다.

매번 지방선거에서 큰 변수로 작용하였던 웅상지역의 표심을 감안할 때 현역의 김두관 국회의원이 김일권 후보의 후원회장으로 선임된 것은 김 후보의 입장에서는 웅상 표심을 집결함에 있어서 상당히 큰 효과를 얻을 것으로 보인다.

지난 20대 대선에서 대통령 경선까지 참여하며 대중 인지도가 높은 김두관 의원의 합류로 이번 지방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 역사상 처음으로 현역 시장과 현역 국회의원의 콜라보가 탄력을 받으면서 지방선거의 표심에 상당한 영향을 미칠 전망이다.  이수천기자 news8582@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