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산로 지하화·신정동 관광특구 지정"
“남산로 지하화·신정동 관광특구 지정"
  • 전우수 기자
  • 2022.05.18 19:58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영 남구청장 후보 공약
이미영 남구청장 후보는 18일 시의회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남산로 지하화와 남구 신정동 일대의 관광특구 지정 등의 지역발전공약을 제시했다. 울산시의회 제공

더불어민주당 소속의 이미영 남구청장 후보가 지역 발전공약을 발표했다.
 
이미영 남구청장 후보는 18일 시의회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남산로 지하화와 남구 신정동 일대의 관광특구 지정 등의 지역발전공약을 제시했다.
 
이 후보는 “남구 삼호동 와와 삼거리에서 태화로터리 구간의 남산로를 터널 형태로 지하화하고, 지상은 녹지를 조성해 공원화하겠다"면서 “이 구간을 지하화하고 녹지를 조성한다면 인도교인 은하수 다리와 대숲교와 연계한 태화강국가정원에 확장된 볼거리가 제공된다"고 밝혔다.
 
또한 “옛 태화호텔 인근에 특급 관광호텔을 유치하고, 호텔 주변 일대는 상업지구로 지정해 카페와 토속음식점 거리 등을 조성해 신정동 일대를 태화강국가정원과 연계한 동해남부 최대 관광특구로 발전시키겠다"고 말했다.  전우수기자 jeusda@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