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호텔, 국내 첫 전문지 '더 호텔'
롯데호텔, 국내 첫 전문지 '더 호텔'
  • 김미영 기자
  • 2022.06.13 19:09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간호 세계 주요도시 헤리티지 다뤄
호텔 전문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더 호텔'. 롯데호텔 제공
호텔 전문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더 호텔'. 롯데호텔 제공

롯데호텔은 호텔 전문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더 호텔'을 창간했다고 13일 밝혔다. 더 호텔 창간호는 롯데호텔 5곳(롯데호텔 서울·월드·부산·제주·울산) 객실과 라운지 등에서 만나볼 수 있다. 

국내 호텔 기업에서 자사 홍보를 위한 출판물이 아니라 호텔만을 전문적으로 다루는 시리즈물을 간행하는 것은 롯데호텔이 최초다.

더 호텔은 매 호마다 호텔과 연관된 한 가지 주제를 선정해 깊게 탐구하는 '원 테마 매거진'을 표방한다. 호텔이라는 특수한 공간이 가진 의미와 그 존재가 인류의 삶과 문화에 끼친 영향과 현상들을 에세이, 인터뷰, 일러스트 등 다양한 형식을 빌려 조명한다.

창간호의 주제는 '헤리티지'다. 앤데믹 시대를 맞아 다시 활기를 찾고 있는 호텔의 과거와 현재를 정리하는 의미에서 '헤리티지'를 첫 번째 주제로 채택했다.

뉴욕, 런던, 파리 등 세계 주요 도시들에서는 과거를 계승하되 현재의 방식으로 새로움을 덧입힌 공간들이 도시의 중요한 자산으로 인식되고 있어서다.

롯데호텔 역시 호텔의 의미 있는 사건과 인물 등을 토대로 함께 다뤘다. 안창모 경기대 건축학과 교수, 최욱 원오원아키텍스 대표 등 필진으로 참여한 전문가들의 시점에서 해석한 호텔을 들여다볼 수 있다.  김미영기자 lalala4090@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