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원 "기업 가치 높이는 새로운 경영시스템 필요"
최태원 "기업 가치 높이는 새로운 경영시스템 필요"
  • 김미영 기자
  • 2022.06.19 18:40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그룹 상반기 CEO 확대경영회의서
경제·사회·자산·고객 가치 분석 기반
파이낸셜스토리 재구성 체질 개선 주문
기속가능 혁신·성장 SKMS 반영 박차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지난 17일 서울 광진구 그랜드 워커힐에서 열린 '2022년 확대경영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SK그룹 제공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지난 17일 서울 광진구 그랜드 워커힐에서 열린 '2022년 확대경영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SK그룹 제공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글로벌 공급망 교란, 물가 상승 등 투명한 경영 환경 속에서 기업 가치와 직결되는 이른바 'SK 경영시스템 2.0'으로의 체질 개선 필요성을 제기했다. 

SK그룹은 지난 17일 서울 광진구 그랜드워커힐서울에서 열린 '2022년 확대경영회의'에서 최 회장이 이같이 말했다고 19일 밝혔다. 확대경영회의는 SK그룹 최고 경영진들이 모이는 연례회의 중 하나로 상반기 최대 전략회의다.

최 회장은 "현재 만들어 실행하고 있는 파이낸셜 스토리는 기업 가치와는 연계가 부족했다"며 "앞으로는 기업 가치 분석모델을 기반으로 파이낸셜 스토리를 재구성하고, 기업 가치 기반의 새로운 경영시스템으로 업그레이드를 추진해야한다"고 강조했다. 이는 글로벌 경제 위기 등 불투명한 경영 환경 속에서 기업 가치와 직결되는 이른바 'SK 경영시스템 2.0'으로의 체질 개선 필요성을 지적한 것이다.

최 회장은 "기업 가치는 재무 성과와 미래 성장성과 같은 경제적 가치(EV) 외에도 사회적 가치(SV), 유무형의 자산, 고객가치 등 다양한 요소로 구성돼 있다"며 "이 중 어떤 요소를 끌어올리고, 어떤 요소에 집중해 기업 가치를 높일지 분석해 이해 관계자의 더 큰 신뢰와 지지, 지속적인 혁신과 성장 방향성을 확보할 수 있도록 파이낸셜 스토리를 다시 구성해 보자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최 회장은 앞서 2020년 6월 확대경영회의에서 파이낸셜 스토리 추진 필요성을 언급하면서 '실행 원년'을 선언한 바 있다. 그는 "제대로 된 파이낸셜 스토리를 만들고 이를 단계적으로 달성해 신뢰도를 높이게 되면 기업 가치도 극대화될 것이라는 우리의 가설을 스스로 입증해 내자"고 당부했다.

이날 확대경영회의에 참여한 30여명의 그룹 임원들도 최 회장의 제안에 적극적으로 공감했다.

SK는 이러한 관점에서 각 관계사가 공통으로 추구해야 할 지속 가능한 기업 가치 창출 시스템 개념을 그룹의 경영철학이자 실천 방법론인 SKMS(SK ManagementSystem)에 반영하는 등 그룹 차원의 지원 기반도 마련하기로 했다.

조대식 SK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은 "누구도 시도할 생각을 못한 영역에 대한 과감한 결단, 그리고 새로운 기회를 발견하고 오랜 기간 치밀하게 준비하는 실행력이 글로벌 최고 수준 회사로 도약하기 위해 꼭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김미영기자 lalala4090@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