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아파트 분양경기 지난달보다 크게 악화 전망
울산아파트 분양경기 지난달보다 크게 악화 전망
  • 김미영 기자
  • 2022.06.21 19:56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아파트 분양전망지수 70.9
울산은 73.6으로 5월보다 12.1p↓
"시장모니터링 통한 대비책 마련을"
전국아파트분양전망지수
전국아파트분양전망지수

경기침체 및 금리상승이 지속되며 울산 아파트 분양 경기가 지난달보다 크게 악화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주택산업연구원은 21일 경기침체에 대한 우려와 원자재 값 폭등에 따담 공급자 부담, 금리 상승으로 인한 주택가격 하락에 대한 우려가 더해지면서 6월 분양전망이 크게 위축될 것이라고 밝혔다.

주산연이 주택사업자들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벌인 결과, 전국 6월 아파트분양전망지수는 70.9로 전달(87.9)에 비해 17.0p 감소했다. 

수도권은 81.0을 기록해 21.9포인트 급감했다. △서울 93.0(-12.0포인트) △인천 72.4(-24.0포인트) △경기 77.7(-29.8포인트) 모든 지역에서 크게 하락하는 모습을 보였다. 

지방 역시 68.8을 기록해 5월(84.7)보다 15.9포인트 낮아졌다. 

특히 세종은 전월 대비 43.7포인트 하락한 56.3으로 전국에서 낙폭이 가장 컸다. 경북은 5월(83.3) 대비 13.3p 떨어진 70.0, 대구는 전달(80.0) 대비 37.2p 하락한 42.9에 머물렀다.

울산은 73.6으로 전달보다 12.1p 떨어졌다. 정책여건 및 사업환경에 대한 불확실성이 높아지며 분양물량이 감소할 것이라는 인식에 따른 것이다.  

분양시장에 대한 종합적이고 지역적 차원의 상황과 위험을 판단하고 진단함으로써 안정적인 분양시장 관리를 지원할 수 있는 지표인 아파트분양전망지수는 주택사업을 하는 한국주택협회와 대한주택건설협회 회원사 500여 곳을 상대로 매달 조사를 한다. 

지수가 100을 넘으면 분야전망이 좋다는 뜻이고, 100을 넘지 못하면 반대를 의미한다.

주산연은 "세계적인 원자재 공급 위축과 거시경제 악화로 인한 부담이 장기화 할 경우 분양시장이 악화할 가능성이 있기 때문에 면밀한 시장모니터링과 함께 사업환경 변화에 따른 대비책 마련이 필요하다"고 했다. 
 김미영기자 lalala4090@ulsanpress.net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