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쓰오일, 천연기념물 보호 1억5000만원 후원
에쓰오일, 천연기념물 보호 1억5000만원 후원
  • 김미영 기자
  • 2022.06.22 20:15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재청과 협약 15년째 기부
S-OIL은 문화재청과 함께 22일 서울 마포구에서 한국수달보호협회, 한국민물고기보존협회, 천연기념물곤충연구소, 남생이보호협회 등 환경단체에 멸종위기 천연기념물 지킴이 후원금 1억 5,000만원을 전달했다. S-OIL 제공
S-OIL은 문화재청과 함께 22일 서울 마포구에서 한국수달보호협회, 한국민물고기보존협회, 천연기념물곤충연구소, 남생이보호협회 등 환경단체에 멸종위기 천연기념물 지킴이 후원금 1억 5,000만원을 전달했다. S-OIL 제공

S-OIL(대표 후세인 알 카타니)은 문화재청과 함께 22일 서울 마포구에서 한국수달보호협회, 한국민물고기보존협회, 천연기념물곤충연구소, 남생이보호협회 등 환경단체에 멸종위기 천연기념물 지킴이 후원금 1억 5,000만원을 전달했다.

S-OIL의 후원금은 수달·두루미·어름치·장수하늘소·남생이 등 멸종위기 천연기념물 5종의 보호 활동에 쓰인다. S-OIL은 환경 분야에 관심을 갖고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2008년 문화재청과 '문화재 지킴이'협약을 기업 최초로 체결했고 15년간 지속적으로 후원하고 있다.

S-OIL 관계자는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생태계 보호와 연구활동을 위한 헌신적 노력 덕분에 멸종위기종들이 개체 수를 회복하고 건강한 생태계를 이루게 됐다"며 "환경 분야에 지속적으로 관심을 갖고 지원하며,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이 되겠다"고 말했다.

S-OIL 천연기념물 지킴이 활동은 △보호종 전문단체 연구·보호활동 지원 △임직원·고객 가족 천연기념물지킴이 봉사활동 △대학생 천연기념물 지킴이단 △저소득가정 어린이 천연기념물 교실 등으로 이뤄져 있다. 지금까지 4,900여명의 임직원과 고객 가족이 봉사활동에 참여했고, 4,540명의 저소득가정 어린이들이 생태교육 캠프을 체험했다.  김미영기자 lalala4090@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