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존 약수초 시설 마을교육공동체센터 활용
기존 약수초 시설 마을교육공동체센터 활용
  • 김지혁 기자
  • 2022.06.23 20:19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 교육감, 학부모 정책 설명회
내년부터 TF팀 운영 의견 수렴
교육공동체 중심 배움터 목표
권역별 센터 설립 중장기 계획
노옥희 교육감은 23일 북구 약수초등학교를 찾아 '시민과 만나는 교육감' 간담회를 가졌다. 전교생이 60여명, 학급수가 7학급인 약수초등학교의 중산동 이전 계획과 이전 후 기존 학교 시설의 마을교육공동체센터 운영 계획안에 대해 논의했다. 울산교육청 제공
노옥희 교육감은 23일 북구 약수초등학교를 찾아 '시민과 만나는 교육감' 간담회를 가졌다. 전교생이 60여명, 학급수가 7학급인 약수초등학교의 중산동 이전 계획과 이전 후 기존 학교 시설의 마을교육공동체센터 운영 계획안에 대해 논의했다. 울산교육청 제공

노옥희 교육감이 23일 약수초등학교를 방문해 '2025년 학교 이전 및 마을교육공동체 운영과 새로운 울산교육 정책'에 대해 설명했다. 


 약수초는 현재 7학급(일반 6, 특수 1학급), 학생 수 62명의 작은 학교로 학교 교육여건 개선 및 북구 중산지구 학생 배치를 위해 북구 중산동 191 일대에 2025년 3월 이전 신축 설립(27학급 규모)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기존 학교시설은 북구마을교육공동체센터(가칭)로 변경될 예정이다. 


 마을교육공동체센터는 마을교육활동을 위한 다양한 교육공간을 구축해 아이와 어른, 마을과 학교, 마을과 마을이 연결돼 '마을'이라는 장소가 아이와 어른들의 배움터이자 놀이터, 쉼터로 지역의 문화와 교육력을 강화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는 교육청 역점사업이다.


 시교육청은 2021년 울주군 마을교육공동체거점센터(땡땡마을) 개관을 시작으로 2023년 동구 지역에 혁신교육지원센터를 설립할 예정이며, 각 권역별 마을교육공동체센터 및 혁신교육지원센터 설립을 위해 중장기 계획을 수립 중에 있다.   


 이와함께 약수초의 '북구마을교육공동체센터'는 학교 이전 후 2026년 개관 전까지 세부 운영 방향을 수립하기 위해 약수초 학부모회와 지역주민, 학생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소통하고자 2023년부터 마을교육공동체 운영 TF팀을 구성해 운영할 계획이다.  


 이날 참석한 학부모들은 약수초 이전 후 학생 관련 대책과 북구마을교육공동체센터의 향후 운영방안, 구군별 마을교육공동체센터 설립, 색깔있는  마을학교 사업 확대, 지자체 협력 온종일 돌봄체계 구축, 울산교육청의 새로운 교육 방향에 대해 질의하고 의견도 전달했다. 


 특히, 학교 이전 관련 학생들의 통학 문제와 북구마을교육공동체센터를 운영할 경우 약수초 학생들의 이용 방안 등에 대해 많은 관심을 보였다.  


 노 교육감은 "학교 이전으로 인한 불편 해소를 위해 통학 차량을 지원할 예정이며 관련 제기되는 다양한 문제도 TF팀과 적극적으로 소통해 지원하고, 교사·학생·학부모의 요구사항을 최대한 반영해 학생 중심, 교육공동체 중심의 배움터와 체험활동, 문화활동 등이 이뤄지도록 운영 방향을 수립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또 "울주군 마을교육공동체거점센터(땡땡마을)가 지역 주민들과 함께 활발하게 운영되는 것처럼 북구마을교육공동체센터도 '약수지역과 함께하는 온마을 교육'의 구심점이 될 수 있도록 추진하겠다"고 덧붙였다.  김지혁기자 uskjh@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