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주군청 노범수, 13번째 장사 타이틀
울주군청 노범수, 13번째 장사 타이틀
  • 김지혁 기자
  • 2022.07.05 19:25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창씨름대회 태백급 3연패
울주군청 해뜨미씨름단 소속 노범수 선수가 '위더스제약 2022 민속씨름 평창평화장사씨름대회' 태백장사에 등극하며 대회 3연패를 달성했다. 씨름협회 제공
울주군청 해뜨미씨름단 소속 노범수 선수가 '위더스제약 2022 민속씨름 평창평화장사씨름대회' 태백장사에 등극하며 대회 3연패를 달성했다. 씨름협회 제공

울주군청 해뜨미씨름단 소속 노범수(24·사진) 선수가 '위더스제약 2022 민속씨름 평창평화장사씨름대회' 태백장사에 등극하며 대회 3연패를 달성했다. 

노범수는 5일 강원도 평창군 진부생활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태백장사(80㎏ 이하) 결정전(5전 3승제)에서 이재안(36·양평군청)을 3-0으로 물리치고 우승했다.

8강에서 최원준(창원특례시청), 4강에서 장현진(제주특별자치도청)을 만난 노범수는 두 선수 모두 2-0으로 제압하며 결승에 올랐다.

노범수는 결승 첫판 밭다리되치기로 상대를 눕혔고, 이어 들배지기와 빗장걸이로 남은 경기까지 마저 가져가며 단 한판도 내주지 않고 우승을 확정했다.   

이번 대회 우승으로, 노범수는 2020년과 지난해에 이어 올해까지 3년 연속 평창 대회 정상을 지키며 압도적인 기량을 뽐내고 있다. 지난 4월 거제 대회 우승을 시작으로 5월 괴산 대회와 지난달 단오 대회에 이어 이날까지 올 시즌에만 4관왕을 달성했으며, 통산 13번째(태백 12회·금강 1회) 황소트로피를 들어올렸다.  김지혁기자 uskjh@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