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타래 처럼 피어나는 타래난초 꽃에서 꾸는 신혼 단꿈
실타래 처럼 피어나는 타래난초 꽃에서 꾸는 신혼 단꿈
  • 김동균 기자
  • 2022.07.10 17:12
  • 0
  • 온라인기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U+포토]

  지난 8일 울주군 언양읍성 습지에서 자라는 타래난초 군락이 일제히 꽃망울을 터뜨렸다. 실타래를 풀어 놓은것처럼 줄기를 휘감으며 뻗어 나간 꽃 무리 정상에는 실잠자리 한쌍이 최고의 신혼여행지를 찾은듯 하지만 읍성 주변에 꾸준히 제초작업이 이어져 타래난초가 잘자랄지는 불투명하다. 김동균기자 justgo999@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