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은행 (재)창업 특례보증 대출
경남은행 (재)창업 특례보증 대출
  • 김미영 기자
  • 2022.08.04 19:44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폐업·업종전환 소기업·상공인 지원
BNK경남은행은 '(재)창업 특례보증 대출'을 8월 출시했다.
BNK경남은행은 '(재)창업 특례보증 대출'을 8월 출시했다.

 

BNK경남은행은 신용보증재단중앙회와 '재창업 특례보증 업무협약'을 맺고 '(재)창업 특례보증 대출'을 8월 출시했다.

 (재)창업 특례보증 대출은 코로나19 피해로 폐업하거나 업종을 전환한 소기업 및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한 여신상품이다.

 지원 대상은 2020년 이후 폐업해 재창업 했거나 업종을 전환한 기업으로 접수일 현재 사업자 등록 후 가동(영업) 중인 소기업 및 소상공인이다.

 대출 기간은 일시상환 시 최대 1년이며 분할상환 시 최대 5년(1년 거치 4년 원금균등 분할상환)으로 정책자금과 연계 시 정책자금의 대출기간 및 상환조건에 따른다.

 업체별 보증한도 및 보증비율은 최대 5,000만원, 100%보증 비율이며 대출 금리는 일시상환은 4.24%, 분할상환은 4.44% 수준이다.(8월 1일 기준)
 신청방법은 각 지역신용보증재단 홈페이지 보증상담 예약신청을 통해 가능하다.

 (재)창업 특례보증 대출은 전 시중은행에서 시행하며 은행권 공동 한도 1조원이 소진되면 판매가 종료된다.   김미영기자 lalala4090@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