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죄피해 건강악화 위기가정에 190만원 긴급지원
범죄피해 건강악화 위기가정에 190만원 긴급지원
  • 김경민 기자
  • 2022.08.11 19:22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적십자·북부경찰서
대한적십자사 울산광역시지사와 울산북부경찰서는 11일 '위기가정 긴급지원' 사업을 통해 범죄피해를 입은 위기가정 1가구에 190만원의 긴급지원금을 전달했다. 울산적십자 제공
대한적십자사 울산광역시지사와 울산북부경찰서는 11일 '위기가정 긴급지원' 사업을 통해 범죄피해를 입은 위기가정 1가구에 190만원의 긴급지원금을 전달했다. 울산적십자 제공

대한적십자사 울산광역시지사(회장 김철)와 울산북부경찰서(서장 양영석)는 11일 '위기가정 긴급지원' 사업을 통해 범죄피해를 입은 위기가정 1가구에 190만원의 긴급지원금을 전달했다.

 울산북부경찰서에서 직접 발굴한 위기가정은 당뇨합병증으로 한쪽 눈이 실명되고 신부전증을 앓고있는 등 좋지 못한 건강상태로 평소에도 생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정이었으나 최근 특수상해 피해까지 입어 전신부종과 마비 등으로 거동이 불편한 위기상황에 놓여 긴급지원 대상자로 선정됐다.


 울산북부경찰서는 해당 위기가정을 직접 발굴한 후 적십자의 '위기가정 긴급지원'대상자로 추천했으며 울산적십자사는 심의위원회를 거친 후 대한유화주식회사의 후원으로 마련된 190만원의 긴급지원금을 전달했다.


 지원을 받은 A씨는 "갑작스러운 부상으로 생계에 어려움이 생겼는데, 이렇게 많은 분들이 도움을 주셔서 살아갈 수 있는 용기를 얻었다"며 "도움을 주신 모든분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대한적십자사 울산지사는 개인·기업·단체 등에서 기부하는 적십자회비 및 기부금으로 '희망풍차 위기가정 긴급지원' 사업을 진행하면서 울산의 어려운 상황에 처해 있는 위기가정을 상시 발굴해 생계, 주거, 의료, 교육 분야의 맞춤형 지원을 하고 있다.  김경민기자 uskkm@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 여러분의 제보는 바람직한 지역사회를 이끌며 세상을 바꿀수도 있습니다.
비리와 부당한일 그리고 전하고픈 미담과 사건사고 등을 알려주세요.
이메일 : news@ulsanpress.net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