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전기상용차 국내판매 749% ↑ 전기버스도 시장 점유율 48.7%
중국전기상용차 국내판매 749% ↑ 전기버스도 시장 점유율 48.7%
  • 김미영 기자
  • 2022.08.16 20:31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AMA 상반기 차 신규등록 현황

중국산 전기차가 높은 가격 경쟁력을 앞세워 국내 시장 공습을 본격화하고 있다. 올해 상반기 국내 자동차 시장에서 전기차 점유율이 8%를 넘어선 가운데 중국산 전기 상용차(버스·화물차)의 판매가 급증한 것이다.

 16일 한국자동차산업협회(KAMA)의 '2022년 상반기 자동차 신규등록 현황분석' 보고서에 따르면, 중국산 수입차는 올 상반기 국내 시장에서 총 5,112대가 팔리며 지난해 같은 기간(2,269대)보다 판매량이 125.3%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독일(-2.9%), 미국(-22.6%), 일본(-25.8%) 등 주요 국가들의 판매량이 급감하는 가운데 유일하게 성장세를 기록했다.

 중국산 전기상용차 판매가 159대에서 1,351대로 749% 급증했다. 저렴한 가격, 다양한 모델, 보조금 등에 힘입어 전기상용차 시장에서 중국산 점유율은 작년 1.1%에서 올해 6.8%로 1년만에 큰 폭으로 확대했다.

 특히 중국산 전기버스의 경우 많은 모델수(국산 9종, 수입 20종), 값싼 가격, 무차별 보조금 등으로 올 상반기 436대를 팔아치웠다. 시장점유율은 48.7%에 달했다.

 전기화물차는 국산 비중이 95.2%다. 하지만 국산 대비 1000만원 정도 저렴한 중국산 소형화물차가 올 상반기 915대 팔리면서 전년동기(11대)보다 급팽창했다.

 정만기 KAMA 회장은 "국산과 외국산 구분없이 무차별적으로 보조금을 지급하면서 전기버스 등 전기상용차 시장에서 중국 브랜드의 시장점유율이 급상승하고 있다"며 "대응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한편 국내에서 올 상반기 전기차는 6만8,000대로 전년동기(3만9,000대) 대비 75.3% 증가했다. 시장점유율도 4.3%에서 8.4%로 2배가량 상승했다. 김미영기자 lalala4090@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