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향정원' 울산 다섯번째 민간정원 등록
'우향정원' 울산 다섯번째 민간정원 등록
  • 최성환 기자
  • 2022.11.24 18:37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범서읍 중리 위치 1421㎡ 면적
107종 수목·초화류 식재 호평
울산시 제5호 민간정원으로 등록된 울주군 범서읍 중리의 우향정원 전경. 울산시 제공
울산시 제5호 민간정원으로 등록된 울주군 범서읍 중리의 우향정원 전경. 울산시 제공

생태 정원도시 울산에 다섯번째 등록 민간정원이 탄생했다.
 
울산시는 울주군 범서읍 중리에 위치한 '우향정원'이 수목원·정원의 조성 및 진흥에 관한 법률에 따라 울산광역시 제5호 민간정원으로 등록됐다고 24일 밝혔다.
 
울산시는 이날 오후 범서읍 중리 334-1에 위치한 '우향정원'에서 이석용 녹지정원국장, 한일근 (사)울산조경협회회장, 김대광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울주군협의회장, 박미희 여성가족개발원장 등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울산시 제5호 민간정원 현판식을 가졌다.
 
'우향정원'은 1,421㎡의 면적에 107종의 다양한 수목과 초화류가 식재된 식물정원과 편의시설 등을 갖추고 있다.
 
또 정원은 울창한 산림 속에 위치해 봄, 여름, 가을, 겨울을 색다르게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울산시가 민간정원 등록을 앞두고 실시한 현장심사 결과, 식물정원을 주제로 한 우향정원에는 교목 66종, 관목류 19종, 초화류 22종이 식재되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107종의 다양한 수목과 초화류는 계절마다 변화하는 정원의 아름다운 꽃들이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해 민간정원으로서의 가치가 높은 것으로 평가됐다.
 
정원을 조성한 우향 김대진 대표는 "봄에 복수초의 노란 꽃잎을 시작으로 아름다운 초화류들이 앞 다투어 피어나고, 여름에는 시원한 분수와 연꽃, 아름다운 장미들의 향연을 볼 수 있다"며 "특히 100년이 넘은 배롱나무 두 그루가 있어 볼거리가 되고 상록수들이 많이 심어져 있어 겨울 풍경도 다른 계절에 뒤처지지 않는다"라고 말했다.
 
울산시 관계자는 "울산광역시 제5호 우향정원의 민간정원 등록이 생태정원 도시 울산을 조성하는 데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생활 속 정원문화 활성화를 위해 우수한 민간정원을 발굴·등록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울산시 민간정원은 제1호 '온실리움', 제2호 '구암정원', 제3호 '발리정원', 제4호 '오계절정원'이 등록돼 있다. 최성환기자 csh9959@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 여러분의 제보는 바람직한 지역사회를 이끌며 세상을 바꿀수도 있습니다.
비리와 부당한일 그리고 전하고픈 미담과 사건사고 등을 알려주세요.
이메일 : news@ulsanpress.net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