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미 무용가 전통춤 '…맥을 잇다'공연
김영미 무용가 전통춤 '…맥을 잇다'공연
  • 김미영 기자
  • 2022.11.24 19:15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오후 6시 성안 아트홀
김성수 박사 감성토크 마련
한국무용가 김영미 씨의 학춤
한국무용가 김영미 씨의 학춤

울산을 거점으로 활동하는 한국무용가 김영미 씨의 전통춤 공연이 오는 25일 오후 6시 중구 성안동 성안 아트홀 마당에서 열린다. 


 '전하여 통하는 춤, 맥을 잇다'는 제목 아래 울산학춤과 울산살풀이춤, 이매방류 승무, 푸리춤, 태평무 등이 펼쳐지다. 음악반주는 젊은소리쟁이가 맡았다. 


 이어 조류 생태전문가이자 학춤 창작자인 김성수 박사와 관객이 함께하는 감성토크가 준비된다. 


 김성수 박사는 조류학 박사이면서 '계변천신' 설화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울산학춤을 전승·발전하고 있는 예술가이다. 


 김영미 무용가는 "전통의 맥을 잇는 공연으로 개인적으로 지천명에 춤길을 돌아보고 앞으로 나아갈 목표를 만들고자 한다"고 말했다. 김미영기자 lalala4090@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 여러분의 제보는 바람직한 지역사회를 이끌며 세상을 바꿀수도 있습니다.
비리와 부당한일 그리고 전하고픈 미담과 사건사고 등을 알려주세요.
이메일 : news@ulsanpress.net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