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전 기자재 수출기업 고충 해소 울산서 산자부 현장지원단 간담회
원전 기자재 수출기업 고충 해소 울산서 산자부 현장지원단 간담회
  • 김미영 기자
  • 2022.11.24 20:35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4일 산업단지공단 울산지역본부에서 '제11차 수출현장지원단 간담회'를 열고 원전 기자재 수출 기업의 고충 해소 방안을 논의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4일 산업단지공단 울산지역본부에서 '제11차 수출현장지원단 간담회'를 열고 원전 기자재 수출 기업의 고충 해소 방안을 논의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4일 산업단지공단 울산지역본부에서 '제11차 수출현장지원단 간담회'를 열고 원전 기자재 수출 기업의 고충 해소 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기업들은 원전 기자재 수출과 관련해 해외 마케팅 정보·인력 부족, 수출보증서 발급 등 금융 거래의 어려움, 물류비 상승에 따른 기업 부담 증가 등을 주요 고충으로 언급했다.

 수출현장지원단은 수출바우처를 통한 물류비 지원, 글로벌 파트너링을 통한 해외 수요 연계, 수출보증보험 확대 등을 통해 기업 고충을 해소하기로 했다.

 아울러 산업부는 "간담회에서 제기된 고충은 산업부 산하 '수출상황실'에서 지속 관리하고, '제2차 원전수출전략 추진위원회' 안건으로 채택된 '원전 기자재 수출 활성화 방안'과 연계해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김미영기자 lalala4090@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 여러분의 제보는 바람직한 지역사회를 이끌며 세상을 바꿀수도 있습니다.
비리와 부당한일 그리고 전하고픈 미담과 사건사고 등을 알려주세요.
이메일 : news@ulsanpress.net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