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을교육공동체·서로나눔교육지구 성과 공유
마을교육공동체·서로나눔교육지구 성과 공유
  • 김지혁 기자
  • 2022.12.05 19:48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교육청, 관계자 간담회
울산시교육청은 5일 시교육청 외솔회의실에서 '2022 마을교육공동체 및 서로나눔교육지구 성과나눔회'를 가졌다. 사진은 울산 중구의 2022년 서로나눔 교육지구 성과발표 모습.  유은경기자 2006sajin@ulsanpress.net
울산시교육청은 5일 시교육청 외솔회의실에서 '2022 마을교육공동체 및 서로나눔교육지구 성과나눔회'를 가졌다. 사진은 울산 중구의 2022년 서로나눔 교육지구 성과발표 모습. 유은경기자 2006sajin@ulsanpress.net

울산교육청이 울산마을교육공동체거점센터, 서로나눔교육지구, 색깔있는 마을학교 운영 사례를 공유하며 성장하는 방안을 모색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시교육청은 5일 시교육청 외솔회의실에서 마을교사 및 교육청·교육지원청·지자체 담당자 80명이 참석한 가운데 마을교육공동체 및 서로나눔교육지구 성과나눔회를 열었다.
 성과나눔회는 사례 나눔·초청 강연·소통과 공감 체험활동으로 진행됐다. 

 참가자 간 네크워크 구축을 위해 마을교육공동체거점센터와 색깔있는 마을학교, 서로나눔교육지구가 함께 모였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마을교육공동체거점센터와 색깔있는 마을학교, 서로나눔교육지구의 마을교사와 교육(지원)청·지자체 담당자들이 함께 모여 성과를 나누고 성장 방안을 모색하는 이번 성과나눔회가 학교와 지역이 함께 우리 아이를 키우는 교육 분위기 조성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시교육청은 배움의 장을 학교를 넘어 마을로 확대하고자 울주군 상북면에 위치한 다담은 갤러리를 리모델링해 울산마을교육공동체 거점 센터를 구축했다. 

 마을교육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전국적인 모델로 떠오르고 있는 거점센터는 국무조정실이 주관한 지난 2021년 생활SOC 공모전에서 대상(국무총리상)을 받은 바 있다. 

 서로나눔교육지구는 울산지역 모든 기초지자체와 울산시교육청이 공동으로 운영하고 있다. 

 지역별 서로나눔교육지구의 중요사업으로 중구는 중구형 마을교과서 프로젝트와 커뮤니티 '공간' 운영, 남구는 울산의 보물, '장생포 담기' 프로젝트와 토론문화 활성화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울주군에서는 작은학교 마을교육공동체 활성화 사업과 '나는 작가다' 사업, 북구는 청소년 리더양성 프로젝트와 마실강사 양성과 활동지원사업을 진행하고 있고, 동구는 청소년 마을자치 프로젝트와 학년 전환기 징검다리 프로그램 등을 진행하고 있다.  김지혁기자 uskjh@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 여러분의 제보는 바람직한 지역사회를 이끌며 세상을 바꿀수도 있습니다.
비리와 부당한일 그리고 전하고픈 미담과 사건사고 등을 알려주세요.
이메일 : news@ulsanpress.net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