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 입사 이유 1위 꼰대 없는 '수평·자율적 기업문화'
SK이노, 입사 이유 1위 꼰대 없는 '수평·자율적 기업문화'
  • 김미영 기자
  • 2023.01.24 18:30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원 700여명 대상 설문조사 19% 선택
급여·성과급·복리후생 17%보다 높아
직급체계 통일·선택적 근무제 등 성과

SK이노베이션에 최근 입사한 구성원들이 입사를 결정한 이유로 '수평·자율적인 기업문화'를 1위로 선택했다.


 SK이노베이션은 최근 신입·경력사원 700여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에서 이 같은 결과가 나왔다고 20일 밝혔다.


 '회사 입사를 결정할 때 어떤 특성을 고려했냐'는 질문(주관식)에 응답자의 19%가 수평·자율적 기업문화를 1위로 꼽았다. 이어 '변화와 혁신'(18%), '급여·성과급 및 복리후생'(17%), 'ESG경영'(11%), '업계 1위'(6%) 순이었다.


 급여·성과급 및 복리후생보다 수평·자율의 기업문화가 순위가 앞선 데에는 '할 말 하는 문화'라는 SK이노베이션의 기업문화가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2021년부터는 수직적인 문화를 파괴하고 상하관계의 벽을 허물기 위해 직급체계를 PM(Professional Manager)으로 통일했다. 이에 따라 SK이노베이션 구성원들은 신입사원부터 부장까지 PM으로 불릴 뿐 아니라 단일 직급화로 내부적으로도 승진 개념이 사라져 성과에 따른 공정한 대우를 받게 된다.


 앞서 SK이노베이션은 일하는 공간, 방식에 대한 구성원들의 선택권과 자율성을 높여왔다. 2018년부터 시행된 유연근무제를 확대 개편한 '선택적 근무제 2.0'이 대표적이다. SK이노베이션은 출퇴근 시간을 자유롭게 조정하는 것을 넘어 구성원 스스로 총 근로시간 범위 안에서 업무량에 따라 자율적으로 업무시간을 설계할 수 있도록 했다.


 또 소통과 협업을 늘려 창의적으로 일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매일 자리를 자유롭게 선택하는 '자율좌석제(공유오피스)'도 2019년부터 운영 중이다.


 SK이노베이션 관계자는 "도전과 혁신의 DNA를 가진 우수 인재를 확보하기 위해 수평적이고 자유로운 기업문화를 조성하려는 노력을 지속적으로 하고 있다"며 "자율과 책임을 바탕으로 개인의 성장을 촉진하는 데 중점을 두고 매년 제도를 개선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미영기자 lalala4090@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 여러분의 제보는 바람직한 지역사회를 이끌며 세상을 바꿀수도 있습니다.
비리와 부당한일 그리고 전하고픈 미담과 사건사고 등을 알려주세요.
이메일 : news@ulsanpress.net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