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페달' 운영 한달째 주문량 7400건 집계
'울산페달' 운영 한달째 주문량 7400건 집계
  • 김지혁
  • 2021.04.21 20:17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달앱 서비스 접속자는 25만명
울산페이 가입자 2% 수준 그쳐
가맹점·이용자 확보 할인행사
울산페달 자료 이미지.
울산지역 공공배달앱인 '울산페달' 자료 이미지.

 울산시가 위탁운영중인 공공 배달앱 '울산페달' 주문량이 시행 한달(3월 22일~4월 19일) 간 7,400건으로 나타났다.
 
실제 주문하지 않았더라도 이 서비스에 접속한 사람까지 합하면 누적 방문자 수는 25만 4,000명이다.
 
배달 서비스를 제공하는 가맹점 수는 1,500곳 정도다. 시는 아직 이용자가 적고, 가맹점 수도 부족한 것으로 보고 있다. 
 
주문량 7,400건 중 이용자 한 명이 여러 차례 주문한 경우도 있기 때문에 실제 이용자는 이보다 적을 것으로 추산한다.
 
울산페달은 지역 공공 화폐 서비스인 '울산페이' 가입자들이 이용한다.
 
울산페이 가입자가 35만 7,500명 가량인 것을 고려하면, 울산페달 이용자 한 명이 한 건을 주문했다고 하더라도 주문량 7,400건은 울산페이 가입자의 2% 수준에 불과하다. 
 
가맹점 수 역시 지역 일반음식점 수가 2만 1,000개 가량인 점을 고려하면 아직 소비자가 충분히 이용하기에는 적은 수치다.
 
울산페이는 기존 민간 배달서비스와 달리 가맹점 입장에선 수수료를 내지 않아도 되는 장점이 있다. 그러나 소비자 입장에선 별다른 혜택이 없다.
 
시는 1인당 3,000원씩 최대 5회 제공되는 할인 혜택은 선착순 1만회까지 제공하는 행사를 진행 중이다.
 
시는 향후 소비자들이 모바일 울산페이 외에 울산페이 카드나 현금으로도 울산페달을 사용할 수 있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김지혁기자 uskjh@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