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절안되는 어린이보호구역 불법 주정차
근절안되는 어린이보호구역 불법 주정차
  • 유은경 기자
  • 2021.05.10 20:15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린이 보행자의 교통 안전 강화 대책의 일환으로 개정된 도로교통법 시행령의 규정에 따라 11일부터 '어린이보호구역 불법 주·정차 과태료가 3배로 상향'돼 최대 13만원까지 부과되는 가운데 시행을 하루 앞둔 10일 울산 중구의 한 초등학교 인근 어린이보호구역이 여전히 불법 주·정차 차량들로 몸살을 앓고 있다.  유은경기자 2006sajin@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