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열치열' 크로스오버 뮤직과 일상탈출
'이열치열' 크로스오버 뮤직과 일상탈출
  • 강현주 기자
  • 2021.07.26 19:53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문예회관, 8월 6~7일 기획 공연
안단테·악단광칠 등 환상적인 무대
국악 공연팀 '악단광칠'
국악 공연팀 '악단광칠'

울산문화예술회관은 8월 6일~7일 오후 7시 30분 야외공연장에서 지역예술인과 함께하는 '2021 울산 크로스오버 뮤직 페스타' 공연을 마련한다. '울산 크로스오버 뮤직 페스타'는 코로나19 극복을 응원하고 지친 시민들을 위로하고자 제작한 울산문화예술회관의 기획 공연이다. 

 지난해 1회 공연에 이어 올해 2회도 지역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예술단체들의 새롭고 다채로운 무대를 준비했다. 누구나 쉽게 공감할 수 있는 장르인 '크로스오버(crossover)'의 장점을 살려 여름밤 야외공연장에서 환상적인 무대를 펼친다.  

 행사 첫날에는 '팬텀싱어3'에 출연해 화제를 모은 실력파 크로스오버 그룹 '안단테'가 공연을 선보이고, 2일차에는 전통과 현대를 넘나들며 국악의 새 역사를 쓰고 있는 '악단광칠'이 피날레 무대를 장식한다. 일자별 주요 공연으로 6일에는 울담앙상블, 칸타빌레, 글리앙상블, 피버밴드, 7일에는 이선숙 판소리연구소, 제이프로젝트, 타악퍼포먼스 새암, 박종원 댄스컴퍼니, 시립합창단 소속 뻔뻔 중창단 등 지역 공연 단체들이 저마다의 특색을 담은 공연을 선보인다.  

 울산문예회관 관계자는 "여름밤 더위를 식혀 줄 크로스오버 공연들을 통해 마음의 여유를 찾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강현주기자 uskhj@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