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운동 공유 냉장고 이웃사랑으로 '꽉꽉'
다운동 공유 냉장고 이웃사랑으로 '꽉꽉'
  • 조홍래 기자
  • 2021.08.04 19:39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운영 3주차 160여명 먹거리 후원
각종 지역단체들 나눔 솔선수범
울산 중구 다운동 행정복지센터에 설치된 먹거리 나눔 공유 냉장고인 '사랑나눔 냉장고'가 지역사회에 훈훈한 온기를 전하고 있다. 중구 제공
울산 중구 다운동 행정복지센터에 설치된 먹거리 나눔 공유 냉장고인 '사랑나눔 냉장고'가 지역사회에 훈훈한 온기를 전하고 있다. 중구 제공

울산 중구 다운동 행정복지센터(동장 이순희)에 설치된 먹거리 나눔 공유 냉장고인 '사랑나눔 냉장고'가 지역사회에 훈훈한 온기를 전하고 있다.


 다운동 행정복지센터는 지난 7월 21부터 매주 수요일 오후 2~4시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나눔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운영 3주 차에 접어든 현재 사랑나눔 냉장고를 이용한 주민은 모두 160여 명으로, 일부 주민들은 물품 배포 시간 전부터 줄을 서기도 하는 등 사랑나눔 냉장고를 찾는 발길은 갈수록 늘고 있다.
 다운동 주민 대표들은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나눔 냉장고를 가득 채우기 위해 먹거리 및 생필품 후원에 앞장서고 있다.


 다운동 자율방재단(단장 김성웅)은 즉석 라면과 당면 등 식료품 3개 품목 88개(25만원 상당)를, 다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박시우)는 키친타월 30개(9만원 상당)를, 다운동 소재 세계로마트(대표 이응교)는 소시지와 야채 등 식료품 14개 품목 170개(20만원 상당)를, 푸른마트(대표 김수환)는 과일과 채소 등 식료품 8개 품목 174개(20만원 상당)를, 경로식당 자원봉사자들은 직접 요리한 멸치볶음을 나눔 냉장고에 전달하며 이웃사랑 나눔을 실천했다.


 다운동 자율방범대(대장 서병호)도 직접 재배한 열무 20단을 후원하는 등 나눔의 손길이 끊임없이 이어지고 있다.
 다운동 행정복지센터는 현재까지 단체 2곳, 개인 기부자 9명(마트 2명, 통장 5명, 경로식당 1명, 방범대장 1명), 익명의 기부자 등이 총 56개 품목, 100만원 상당의 물품을 후원했다고 밝혔다.
 다운동 통정회에서는 나눔 냉장고 관리를 맡아, 매주 통장들이 돌아가며 냉장고 청소 등 자원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조홍래기자 starwars0607@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