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미콘 노사, 운송단가 인상 등 잠정합의
레미콘 노사, 운송단가 인상 등 잠정합의
  • 조홍래 기자
  • 2021.09.02 20:20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년간 매년 4000원씩 인상
협의 없이 운송 거부 않기로
자료 이미지. 아이클릭아트
자료 이미지. 아이클릭아트

민주노총 전국건설노동조합 울산건설기계지부 레미콘지회는 울산레미콘산업발전협의회와 집단교섭 끝에 잠정합의안 도출에 성공했다고 2일 밝혔다.


 잠정합의안 내용은 △지입차 운송단가 매년 4,000원 인상(2년) △일대차 운송단가 32만원 지급 △O/T수당 시간당 5,000원 인상 △조합원 1인당 연 1회 격려금 50만원 지급(2년) 등이다.


 또 회사는 각사의 조합원 1인당 1만원을 기준으로 사별 총 조합원수에 해당하는 금액을 노사발전기금으로 지급하고, 분회별로 월 1회 2명에 한해 간부활동을 지원(1명당 15만원 지급)하기로 합의했다.
 노조는 현안문제 발생 시 사측과 협의 없이 운송거부하지 않기로 했다.


 잠정합의안이 조합원 찬반 투표를 통과할 시 노사는 조인식을 갖고 교섭을 마무리한다.
 앞서 울산레미콘노조는 지난달 18일 사측에 임금 및 단체협상 성실 교섭을 요구하며 하루 총파업 하기도 했다.  조홍래기자 starwars0607@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