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개 도시 서도인들 다양한 작품 한자리에
7개 도시 서도인들 다양한 작품 한자리에
  • 강현주 기자
  • 2021.11.29 20:17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7회 울산전국서도회교류전
12월 1~6일 울산문화예술회관
박병윤 작품 '서덕출님의 가을밤'. 울산서도회 제공
박병윤 작품 '서덕출님의 가을밤'. 울산서도회 제공

49년 전통의 서도단체 울산서도회가 다음달 1일부터 6일까지 울산문화예술회관 제1~3전시장에서 '제7회 울산전국서도회교류전'을 개최한다. 

 울산전국서도회교류전은 울산을 비롯해 부산, 경주, 공주, 밀양, 안동, 포항 등 7개 도시 서도인들이 한문서예, 한글서예, 문인화 등 다양한 작품을 선보이는 자리다.

 지역별 서도인의 기량과 특색은 물론 한문서예의 전통서체인 해서와 행서, 예서, 전서와 한글서체인 궁체와 고체, 독특한 창작 서체도 관람할 수 있다.

 올해는 울산 44명, 부산 46명, 경주 21명, 공주 46명, 밀양 30명, 안동 27명, 포항 16명 등 전국 230여명의 서도인이 참여한다.

 특히 이번에는 고헌 박상진 의사 서거 100주년을 추모하는 의미로 박상진 의사, 서덕출 선생, 최현배 선생의 시와 노래를 옮겨 쓴 서예 작품을 내건다.

 주요 작품으로는 손문익(경주)의 '박상진 절명시', 구자운(울산)의 '박상진의사 송별가 시', 김석곤(울산)의 '박상진의사 절명시', 김재옥(울산)의 '박상진의사 송별가 시', 박병윤의 '서덕출님의 가을밤' 등이 있다.

 박병윤 울산서도회 회장은 "울산의 위대한 인물 3명을 전국에 알릴 수 있는 전시로 기획했다"며 "울산이 산업도시일 뿐만 아니라 문화의 힘을 가진 도시임을 보여주고 7개 도시 서도인의 아름다운 작품 세계도 감상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현주기자 uskhj@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제20대 대통령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관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중앙선거관리위원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