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 사회적경제일자리센터, 퇴직자·주민 대상 인문학 특강
동구 사회적경제일자리센터, 퇴직자·주민 대상 인문학 특강
  • 김수빈 기자
  • 2022.06.27 20:39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 동구 사회적경제일자리센터는 27일 센터 강당에서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신중년, 나로 살아갈 용기'의 주제로 인문학 특강을 실시했다.  동구 제공
울산 동구 사회적경제일자리센터는 27일 센터 강당에서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신중년, 나로 살아갈 용기'의 주제로 인문학 특강을 실시했다. 동구 제공

울산 동구 사회적경제일자리센터는 27일 오후 퇴직자 및 지역주민 30여명을 대상으로 '신중년, 나로 살아갈 용기'라는 주제로 인문학 특강을 센터 3층 강당에서 개최했다. 

 동구청은 신중년들이 퇴직 후 느끼는 자신의 부정적인 정체성이 어떻게 형성됐는지를 알아보고 진정한 '나'로 잘 산다는 것이 무엇이며 어떻게 사는 것이 행복하고 가치 있는 삶인지에 대한 물음을 던지고 스스로 답을 찾아가도록 도움을 주고자 이번 특강을 마련했다.   김수빈기자 usksb@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